"기쁜 마음에 경솔"...오또맘, 장성규 팔로우 언급 사과
입력: 2019.12.06 17:24 / 수정: 2019.12.06 17:24
인플루언서 오또맘이 장성규가 자신을 팔로우한 사실을 알렸다가 비난이 일자 사과했다. /오또맘 SNS
인플루언서 오또맘이 장성규가 자신을 팔로우한 사실을 알렸다가 비난이 일자 사과했다. /오또맘 SNS

장성규가 팔로우한 사실 알렸다가 일부 비난에 사과

[더팩트 | 정병근 기자] 인플루언서 오또맘이 장성규가 자신을 팔로우한 사실을 알린 것을 사과했다.

오또맘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팬으로서 너무 기쁜 마음을 주체 못해 스토리로 잠깐 올렸던 게 제 의도와 다르게 여기저기 기사화가 됐다"며 "경솔하게 행동한 점 너무 죄송하게 됐다. 앞으로는 조심하겠다. 죄송하다"고 적었다.

이는 지난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대박 장성규 님 팬인데 대박 영광. 요즘 최고 핫한 장성규 아나운서님 저 절대 언팔하지 말아 달라. 감사하다'고 적은 것에 대한 사과다.

오또맘이 장성규의 팔로우 소식을 전한 뒤 이는 기사화됐고 많은 관심이 쏟아졌다. 실시간 검색어에 '오또맘'이 오르기도 했다. 일부에서는 '오또맘이 장성규를 박제해 곤란하게 했다'며 그녀의 행동을 문제삼았다.

그러자 오또맘은 결국 이틀 만에 자신의 행동이 경솔했다며 사과했다.

kafka@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