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성운, 워너원 조작 논란 의식? "걱정하지 마세요 뭐든"
입력: 2019.12.06 14:41 / 수정: 2019.12.06 14:41
그룹 워너원 출신 하성운이 팬들의 걱정을 잠재웠다. /이동률 기자
그룹 워너원 출신 하성운이 팬들의 걱정을 잠재웠다. /이동률 기자

하성운, '프로듀스101 시즌2' 조작 논란에 한 말?

[더팩트|문수연 기자] 그룹 워너원 출신 하성운이 '프로듀스' 시리즈 조작 논란이 일자 팬들에게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하성운은 6일 자신의 공식 팬카페에 "혹시나"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며 "걱정하시는 분들 있을 것 같아 왔다. 걱정하지 마세요, 뭐든"이라고 말했다.

앞서 검찰이 지난 5일 국회에 제출한 공소장에 따르면 '프로듀스' 시리즈 제작을 총괄한 김용범 CP는 지난 2017년 방송된 Mnet 서바이벌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한 A 연습생의 득표수를 조작했다.

A 연습생은 최종 데뷔 조인 상위 11명이었으나 조작으로 인해 데뷔권 밖으로 밀려났으며, 대신 데뷔권 밖에 있던 B 연습생의 순위를 조작해 워너원으로 데뷔시켰다.

당시 생방송 투표를 통해 상위 11명으로 뽑힌 하성운을 비롯해 강다니엘, 박지훈, 이대휘, 김재환, 옹성우, 박우진, 라이관린, 윤지성, 황민현, 배진영은 워너원으로 데뷔했다.

munsuye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