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민 법정제재..."미성년자 대상 성희롱"
입력: 2019.10.17 14:17 / 수정: 2019.10.17 14:17
개그맨 장동민의 발언으로 인해 tvN 플레이어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제재를 받는다. /임세준 기자
개그맨 장동민의 발언으로 인해 tvN '플레이어'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제재를 받는다. /임세준 기자

장동민, 미성년자 래퍼에 "전화번호 원해"

[더팩트|문수연 기자] 개그맨 장동민이 미성년자 래퍼 하선호에게 부적절한 언행을 해 논란이 일자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법정제재를 가하기로 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방송심의소위원회는 지난 16일 서울 목동 방송회관에서 회의를 열고 tvN 예능프로그램 '플레이어'에 법정 제재인 주의(벌점 1점)를 의결하고 전체회의에 상정하기로 했다.

방송심의소위원회는 "출연자가 여성 미성년자를 대상으로 성희롱하는 부적절한 상황이었음에도 이를 편집하기는커녕 자막이나 효과음을 통해 웃음의 소재로 삼은 것은 제작진의 양성평등 의식의 부재를 단적으로 보여준다"고 이유를 밝혔다.

개그맨 장동민은 미성년자 래퍼 하선호에게 부적절한 언행을 해 지적을 받았다. /tvN 플레이어 캡처
개그맨 장동민은 미성년자 래퍼 하선호에게 부적절한 언행을 해 지적을 받았다. /tvN 플레이어 캡처

장동민은 지난달 1일 방송된 '플레이어'에서 Mnet '쇼미더머니'를 패러디했다. 심사위원 역을 맡은 그는 미성년자 래퍼 하선호가에게 "(합격 목걸이) 원하냐. 나도 전화번호 원한다"고 말했다. 이에 하선호가 "저 18살인데"라고 답하자 장동민은 "탈락"이라고 외쳤다.

이뿐만 아니라 제작진은 해당 방송분을 홈페이지 동영상 게시판에 올리면서 '하선호에게 번호 요청? 장동민 철컹철컹 MC 등극'이라는 제목을 썼다.

방송 후 누리꾼들은 장동민의 부적절한 언행을 지적하며 불쾌함을 드러냈다.

munsuye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