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문 있지만"…'모두의 거짓말', 로코 PD의 스릴러는?(종합)
입력: 2019.10.01 17:00 / 수정: 2019.10.01 17:00
OCN 모두의 거짓말은 오는 12일 첫 방송된다. /이덕인 기자
OCN '모두의 거짓말'은 오는 12일 첫 방송된다. /이덕인 기자

온주완 "'모두의 거짓말', 모두를 의심해라"

[더팩트|문수연 기자] 로맨틱 코미디 전문 PD의 장르물은 어떤 모습일까.

이윤정 PD는 1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에서 열린 OCN 새 주말드라마 '모두의 거짓말'(극본 전영신, 연출 이윤정) 제작발표회에서 장르물에 처음으로 도전하는 소감을 밝혔다. 배우들은 두려워하는 PD에게 힘을 실어줬다.

'모두의 거짓말'은 아버지의 갑작스러운 죽음 이후 실종된 남편을 구하기 위해 국회의원이 되는 여자와 단 한 명의 죽음도 넘길 수 없는 형사가 진실을 좇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이윤정 PD는 모두의 거짓말로 장르물에 처음으로 도전한다. /이덕인 기자
이윤정 PD는 '모두의 거짓말'로 장르물에 처음으로 도전한다. /이덕인 기자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 '치즈인더트랩' 등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를 주로 연출해오던 이윤정 PD는 이번 작품이 첫 장르물이다. 그동안 설렘이 좋아서 사랑 이야기를 주로 그렸다는 그는 도전에 나서게 된 이유로 "장르물을 하고 싶어서 이 드라마를 결정한 건 아니고, 장르물 드라마나 영화를 볼 때 반전이 재밌더라. 반전이 주는 긴장감이 재밌었다. 하지만 아직도 '내가 장르물을 하고 있나?' 놀라기도 한다. 장르물의 어려움이 있다"고 조심스럽게 말문을 열었다.

이 PD는 처음 해보는 장르에 행복과 두려움을 함께 느끼고 있었다. 그는 "만드는 과정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나만 잘하면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같이 일하는 배우, 작가, 스태프가 저보다 훨씬 잘하더라. 두려움과 감사함이 있다"며 웃었다.

자신 없어 보이는 이 PD였지만 배우들은 그를 향한 신뢰가 상당했다. '태릉선수촌'에 이어 두 번째로 작품을 함께하게 된 이민기는 "작품 같이 하자고 연락이 와서 좋았다. 제가 PD님을 신뢰하고 있다"고 강한 믿음을 보였다.

온주완은 이윤정 PD와 두 번째로 작품을 함께하게 됐다. /이덕인 기자
온주완은 이윤정 PD와 두 번째로 작품을 함께하게 됐다. /이덕인 기자

서현우도 단막극 '문집'에 이어 두 번째로 이 PD와 함께하게 됐다. 그는 "제가 원래 작품을 할 때 PD님들을 어려워했는데 이윤정 PD님이 그 틀을 깨주셨다. PD님과 편하게 교류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하다. 또 PD님 덕분에 대기업 그룹 실장을 해보게 돼서 너무 좋다"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유영은 이 PD와 첫 작품이지만 영광이라며 "좋은 작품이 나올 거라는 확신이 있다"고 믿음을 보였다.

하지만 온주완은 "이윤정 PD님이 스릴러를 한다는 것에 의문이 생겼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에 MC 박슬기는 "잘하실 수 있을까 걱정했냐"고 농담을 던졌고 온주완은 당황하며 "아니다. 분명히 잘하시겠지만 온주완이라는 배우를 PD님이 어떻게 쓰실까 궁금했다"고 해명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민기(왼쪽)와 이유영은 이윤정 PD에 대한 강한 믿음을 드러냈다. /이덕인 기자
이민기(왼쪽)와 이유영은 이윤정 PD에 대한 강한 믿음을 드러냈다. /이덕인 기자

이 PD의 장르물은 기존의 장르물과 다른 독특한 색의 작품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그는 "제가 피를 무서워한다. 무서운 걸 무섭게 잘 찍으시는 감독님들이 있더라. 저는 해보니까 그런 걸 좋아하지 않고 잘 못 하더라. 무서움을 전면에 내세우기보다는 사람들이 어떻게 무서움을 느끼는지 다루려 했다"고 설명했다.

끝으로 배우들은 작품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내며 시청을 당부했다. 온주완은 "모두를 의심해라. 한 회를 놓치면 손해 볼 거다. 끝까지 잘 시청해 달라"며 웃었다. 이유영은 "범인이 한 명인 건지 여러 명인지 있는 건지 촬영마다 미치겠다. 그만큼 궁금하다.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모두의 거짓말'은 오는 12일 오후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munsuye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