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댓글뉴스] 구혜선 vs 안재현·문보미..."왜 대표한테 아내 욕을"
입력: 2019.08.20 00:00 / 수정: 2019.08.20 00:00
배우 안재현과 구혜선이 파경 위기에 처했다. 두 사람의 이혼문제에 문보미 HB엔터테인먼트가 얽혀있다는 논란이 불거지면서 대중의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더팩트DB
배우 안재현과 구혜선이 파경 위기에 처했다. 두 사람의 이혼문제에 문보미 HB엔터테인먼트가 얽혀있다는 논란이 불거지면서 대중의 비난이 쏟아지고 있다. /더팩트DB

구혜선 안재현, 파경 논란...그 끝은?

[더팩트|박슬기 기자] 문보미 HB엔터테인먼트 대표가 구혜선 안재현 부부의 파경 논란으로 구설에 올랐다. 안재현과 문보미 대표가 구혜선의 뒷담화를 했다는 의혹이 불거지면서다. 누리꾼은 "내가 구혜선이라도 배신감에 부들부들 떨었을 것 같다"는 의견을 보이고 있다.

19일 포털사이트에서 누리꾼은 "제일 믿었던 남편과 소속사 대표가 뒷담화라니 정말 배신감에 ㅂㄷㅂㄷ 할 수 있지. 같은 소속사면 뭐해 안재현만 감싸 도는데"(eunh****) "부부사이 안 좋다고 부인 뒷담 하다니...특히 다른 여자한테? 공인으로서 더 조심했어야지"(glue****) "안재현과 문보미는 천벌 받을 거다. 조강지처 버리고 돈 많은 나이 많은 대표와 지 마누라 흉보고 다니며 네 앞날도 뻔하다. 연예계에서 퇴출하라 보기 싫음"(gari****) "안재현 어지간히 개념 없네..와이프 욕을 왜 대표한테 하고 있어..마음에 안 들어도 맞춰가는 게 부부라는데. 인생의 결정을 콩 구워 먹듯 한다는 소리가 딱 나오는 듯"(skag****) 등 안재현과 문보미 대표에 대한 비난의 목소리를 쏟아내고 있다.

구혜선은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재현에게 보낸 문자를 게재했다. 문자에 따르면 구혜선은 안재현에게 "대표님과 당신이 나에 대해 욕한 카톡을 내가 읽은 것과 이로써 부부와 회사 간의 신뢰가 훼손된 것에 대해 이야기를 전달했다고 들었다"며 "회사에서 우리 이혼 문제를 처리하는 것은 옳지 않은 것 같다"고 했다. 그러면서 "내가 회사를 나가는 게 맞는 것 같다"라며 "그런데 내가 회사도 나가고 이혼을 하면 일이 없게 되니 용인집 잔금을 입금해달라"고 보냈다.

구혜선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재한 안재현과 문자 내용. 현재는 삭제된 상태다. /구혜선 인스타그램
구혜선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재한 안재현과 문자 내용. 현재는 삭제된 상태다. /구혜선 인스타그램

앞서 HB엔터테인먼트가 구혜선과 안재현의 이혼 공식 입장을 보낸 것과 상반된 내용이다. HB엔터테인먼트는 "최근 들어 두 배우는 여러 가지 문제로 결혼생활을 유지할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고, 진지한 상의 끝에 서로 협의하여 이혼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구혜선 씨는 변호사를 선임해 안재현 씨와 이혼 합의서 초안을 작성해 안재현 씨에게 보내면서 안재현 씨도 빨리 변호사를 선임해 절차를 정리해 달라고 요청한 바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구혜선 씨는 8월 중으로 법원에 이혼 조정신청을 하고 9월경에는 이혼에 관한 정리가 마무리되기를 원한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또 HB엔터테인먼트는 구혜선이 전달한 공식입장문도 함께 공개했다. 공식 입장을 전체적으로 살펴보면 이번 논란의 책임은 구혜선에게 있다는 듯한 뉘앙스를 풍긴다. 이와 함께 안재현에게 다소 유리하게 편향된 느낌을 주면서 대중은 소속사와 안재현에 대한 비난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배우 구혜선이 지난 18일 안재현과 불화를 겪고 있다고 밝혀 논란이 되고 있다. /김세정 기자
배우 구혜선이 지난 18일 안재현과 불화를 겪고 있다고 밝혀 논란이 되고 있다. /김세정 기자

한편 구혜선에 대한 비난의 목소리도 적지 않다. 안재현과 사적으로 주고받은 문자를 SNS(사회 관계망 서비스)에 공개적으로 올렸기 때문이다. 누리꾼은 "상식적으로.. 가정을 지키려는 행동인가? 언론에 이런 거 알려서"(supe****) "구혜선 남편이랑 이혼 안할라고 SNS 에 올렸다고?"(supe****) "이혼에 친정엄마 설득하라고? 30살 넘은 성인이? 구씨 좀 철부지 같다"(am50****) 등 구혜선이 SNS에 글을 올린 건 경솔하다는 반응이 주를 이룬다.

두 사람의 불화 논란은 지난 18일 새벽 구혜선이 SNS에 남긴 글로 불거졌다. 그는 안재현과 주고받은 문자를 게재하며 이혼 문제로 다투고 있다고 밝혔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2015년 KBS2 드라마 '블러드'로 인연을 맺고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후 2016년 5월 결혼식을 올린 두 사람은 2017년 tvN 예능프로그램 '신혼일기'로 사랑을 받았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