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질혜·감스트·남순, 성희론 발언 논란 "여성 BJ 보며…"
입력: 2019.06.19 09:37 / 수정: 2019.06.19 09:37
1/2
  • 이전
  • 다음
BJ 외질혜, 감스트, NS 남순(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이 성희롱 발언에 대해 사과했지만 논란이 가라앉지 않고 있다. /아프리카TV 캡처

외질혜 "생각 없는 질문 죄송"

[더팩트|문수연 기자] BJ 감스트, 외질혜, NS남순이 성희롱 발언으로 뭇매를 맞고 있다.

감스트, 외질혜, NS남순은 19일 '나락즈'라는 크루를 결성해 생방송을 진행하며 '당연하지' 게임을 했다.

게임을 하던 중 외질혜는 NS남순에게 "XXX(여성 BJ)의 방송을 보며 XXX(자위를 뜻하는 비속어)를 치냐"고 물었다. 이에 NS남순은 "당연하지"라고 말했다.

이어 NS남순이 감스트에게 "XXX(또 다른 여성 BJ)를 보며 XXX를 친 적 있지?"라고 묻자 감스트도 "당연하지"라며 "세 번 했다"고 답했다

이후 이에 대한 지적이 나오자 감스트는 "시청자분들께 죄송하다. 멘탈이 터졌다"고 사과했다. 외질혜 역시 "생각 없는 질문으로 피해를 드려 죄송하다. 언급한 여성 BJ들의 연락처를 받아놨고 사과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감스트는 축구 중계 전문 크리에이터다. K리그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2018년 러시아 월드컵 MBC 홍보대사 및 디지털 해설 담당으로 활동했다. 외질혜는 아프리카TV에서 BJ로 활동하고 있으며 인기 BJ 철구와 지난 2016년 결혼했다. NS남순은 최근 '하나경, 강은비 설전', '류지혜, 이영호 진실공방'의 발단이 된 방송을 진행한 BJ다.

munsuye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