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향, '조선로코 녹두전' 출연…낮에는 과부 밤에는 무사단 수장
입력: 2019.04.30 10:42 / 수정: 2019.04.30 10:42
배우 조수향이 KBS2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 녹두전 출연을 확정하고 무술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 /눈컴퍼니 제공
배우 조수향이 KBS2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 녹두전' 출연을 확정하고 무술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 /눈컴퍼니 제공

조수향, '조선로코 녹두전' 출연 확정…김소현·장동윤과 호흡

[더팩트|문수연 기자] 배우 조수향이 사극 드라마에 처음으로 도전한다.

조수향의 소속사 눈컴퍼니는 30일 "조수향이 KBS2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 녹두전'(극본 임예진, 연출 김동휘)에 합류한다"고 밝혔다.

동명의 네이버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조선로코 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장동윤 분)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김소현 분)의 이야기를 그린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조수향은 '조선로코 녹두전'에서 과부촌 과부 김쑥 역을 맡았다. 김쑥은 낮에는 작고 가는 바늘로 옷을 짓는 단아한 옷방의 과부지만 밤이 되면 장검을 차고 무술 실력을 뽐내는 무사로 변신하는 두 얼굴을 가진 캐릭터다.

'조선로코 녹두전'을 통해 드라마로 첫 사극 도전에 나서게 된 조수향은 '과부단'의 수장인 캐릭터를 위해 무술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조선로코 녹두전'은 오는 9월 첫 방송된다.

munsuyeon@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