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정화, 사람엔터와 전속계약 체결...조진웅·이제훈 등 한솥밥
입력: 2019.04.23 09:18 / 수정: 2019.04.23 09:18
엄정화가 사람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틀었다. /더팩트DB
엄정화가 사람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틀었다. /더팩트DB

사람엔터 "엄정화에 전폭적인 지원할 것"

[더팩트|박슬기 기자] 배우 엄정화가 사람엔터테인먼트(이하 사람엔터)에 둥지를 틀었다.

사람엔터는 23일 "엔터테이너 엄정화가 다양한 무대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할 것"이라고 밝히며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전했다.

엄정화는 1992년 영화 '바람 부는 날이면 압구정동에 가야 한다'로 데뷔 후 이듬해 가수로 무대에 올랐다. 활발한 가수 활동을 펼친 그는 수많은 히트곡을 내고 국내 '디바'로 자리매김했다.

또 그는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활약으로 배우로도 관객의 큰 사랑을 받았다. 드라마 '아내' '칼잡이 오수정' '결혼 못 하는 남자' '마녀의 연애' 등에 출연했으며 영화 '결혼은 미친 짓이다' '싱글즈' '해운대' '댄싱퀸' '미쓰 와이프'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엄정화는 최근 영화 '오케이! 마담'을 차기작으로 선택했다. 그는 영화에서 사랑하는 남편과 아이를 위해 꽈배기 가게를 운영하며 씩씩하게 살아가는 사랑스러운 여자 미영 역을 맡았다.

한편 사람엔터에는 고성희, 권율, 김성규, 김재영, 데이비드 맥기니스, 박예진, 변요한, 유희제, 윤계상, 이가섭, 이운산, 이제훈, 이주연, 이하나, 이하늬, 정소리, 조진웅, 지우, 최원영, 한예리, 홍기준 등의 배우들이 소속돼있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