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포토] 독립군이 되고 싶은 조권과 강하늘
입력: 2019.03.05 17:18 / 수정: 2019.03.05 17:18
그룹 2AM의 조권(왼쪽)과 배우 강하늘이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열린 창작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시연회에 참석해 공연을 펼치고 있다. /이선화 기자
그룹 2AM의 조권(왼쪽)과 배우 강하늘이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열린 창작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시연회에 참석해 공연을 펼치고 있다. /이선화 기자

[더팩트|이선화 기자] 그룹 2AM의 조권(왼쪽)과 배우 강하늘이 5일 오후 서울 강남구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열린 창작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시연회에 참석해 공연을 펼치고 있다.

지창욱, 고은성, 강하늘, 조권, 김성규, 온유가 참여한 뮤지컬 '신흥무관학교'는 1910년대 항일 독립 전쟁의 선봉에 섰던 모든 청년과 보통 사람들의 삶을 그린 육군 창작 뮤지컬이다.

팔도 역을 맡은 그룹 2AM의 조권
'팔도' 역을 맡은 그룹 2AM의 조권

배우 강하늘
배우 강하늘


seonflower@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