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면에 사랑합니다' 김영광X진기주의 로맨스 in 오피스
입력: 2019.01.16 16:04 / 수정: 2019.01.16 16:04
김영광(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진기주, 무진성, 김재경이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 출연한다. /아베다(AVEDA), 아이오케이컴퍼니, 나무엑터스, 화이브라더스 제공
김영광(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진기주, 무진성, 김재경이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 출연한다. /아베다(AVEDA), 아이오케이컴퍼니, 나무엑터스, 화이브라더스 제공

설렘 가득 5월,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방송

[더팩트|박슬기 기자] 배우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무진성 등이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에 출연한다.

오는 5월에 방송될 '초면에 사랑합니다'(극본 김아정, 연출 이광영)는 냉혈한 보스 도민익(김영광 분)과 다혈질 비서 정갈희(진기주 분)의 사랑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김영광은 극 중 T&T모바일 미디어 1팀 본부장 도민익 역을 맡았다. 도민익은 명석한 두뇌를 자랑하지만 시도 때도 없이 비서를 불러대는 유치찬란한 행동을 일삼는 문제적(?) 보스다.

진기주는 도민익의 비서 정갈희로 변신한다. 정갈희는 상사의 온갖 심부름을 고분고분하게 이행한다. T&T모바일의 공식 '따까리'라고 불린 정도다. 그러나 속에는 '걸크러시' 넘치는 입담을 숨기고 있는 캐릭터다.

김재경은 영화 제작사 씨네파크의 대표이사 베로니카 박 역을 맡았다. 타고난 감으로 완벽한 일 처리를 자랑하지만 안하무인 성격에 남자 없인 못 사는 혼돈의(?) 사생활을 가진 인물로, 이제껏 보지 못한 김재경의 모습을 볼 수 있다. 무진성은 도민익의 '절친'이자 T&T모바일 미디어 2팀 본부장 기대주 역을 맡았다. 실력은 물론 다정하고 젠틀한 성격까지 갖췄다.

'초면에 사랑합니다' 제작진은 "봄에 어울리는 화사하고 통통 튀는 밝은 드라마"라고 소개했다. 이어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무진성 모두 제 옷을 입은 것처럼 각자 이미지에 정교하게 부합하는 안성맞춤 캐릭터를 연기한다"며 기대를 요청했다.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오는 5월에 처음 방송된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