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손예진, 누리꾼이 제기한 '열애 증거'보니…
입력: 2019.01.11 00:00 / 수정: 2019.01.11 16:20

현빈과 손예진이 열애설의 주인공이 됐다. /CJ엔터테인먼트 제공
현빈과 손예진이 열애설의 주인공이 됐다. /CJ엔터테인먼트 제공

현빈·손예진, '동반 여행설…누리꾼은 알고 있었다?

[더팩트|성지연 기자] 동갑내기 배우 현빈(37)과 손예진(37)이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두 사람의 열애를 확신하는 누리꾼의 '증거'가 줄을 이어 올라오고 있다.

미국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두 사람을 봤다는 목격담부터 영화 '협상' 무대인사 당시 달콤한 분위기를 풍겼다는 후기까지 다양하다.

두 사람의 열애설은 지난 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에서 시작됐다. 이 글에는 현빈과 손예진, 그리고 손예진의 부모가 함께 골프를 친 뒤 삼계탕 전문점에서 다정한 분위기로 식사를 했다는 내용이 담겼다. 또 다른 누리꾼도 "현빈과 손예진이 LA에 있다"며 두 사람이 함께 있음을 알리기도 해 눈길을 끌었다.

이 글이 화제를 모으자 누리꾼들은 영화 '협상' 개봉 당시, 무대 인사를 다니며 다정한 분위기를 풍겼던 손예진 현빈을 언급하며 "동료보다 더 가까운 사이처럼 보이더라. 굉장히 친근하게 서로를 바라봤다"고 말을 보태기도 했다.

손예진, 현빈의 소속사는 두 사람의 열애설을 즉각 부인했다.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손예진, 현빈의 소속사는 두 사람의 열애설을 즉각 부인했다. /CJ엔터테인먼트 제공

하지만 두 사람의 열애설과 관련해 양측 소속사는 '동반 여행설'을 즉각 부인했다.

손예진 소속사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0일 <더팩트>와 통화에서 "손예진이 홀로 여행 중"이라며 "원래 혼자 여행 다니는 것을 좋아한다"고 밝혔다. 이어 "손예진 부모님은 현재 국내에 있는 상황이다. 손예진과 현빈이 미국에서 손예진의 부모님과 함께 식사를 했다는 것은 말이 안 된다"고 덧붙였다.

현빈 소속사 VAST 엔터테인먼트 관계자 또한 이날 <더팩트>와 통화에서 "현빈이 개인 업무 상 해외에 있다. 하지만 손예진과 동반 여행은 사실이 아니다"고 두 사람의 관계를 일축했다.

amysun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