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KBS 가요대축제] BTS 개인무대·엑소 엔딩까지, 환상의 대잔치(종합)
입력: 2018.12.29 00:53 / 수정: 2018.12.29 11:06

KBS 가요대축제가 지난 28일 오후 방송됏다. 이날은 방탄소년단 진, 트와이스 다현, 엑소 찬열이 진행을 맡았다./이선화 기자
KBS '가요대축제'가 지난 28일 오후 방송됏다. 이날은 방탄소년단 진, 트와이스 다현, 엑소 찬열이 진행을 맡았다./이선화 기자

대한민국 최고 아이돌들의 특별한 무대로 '들썩'

[더팩트|김희주 인턴기자] '대 환상쇼'라는 부제답게 환상적인 축제였다.

지난 28일 오후 방송한 '2018 KBS 가요대축제'(이하 '가요대축제')는 화려한 퍼포먼스와 눈을 뗄 수 없는 완벽한 퍼포먼스들로 꽉 채워진 네 시간 동안 시청자를 즐겁게 했다. 이날 MC는 엑소 찬열, 방탄소년단 진, 트와이스 다현이 맡았다.

이날 방송은 셀럽파이브와 우주소녀의 합동 무대로 포문을 열었다. 셀럽파이브가 신곡 '셔터' 무대를 마친 후 등장한 우주소녀는 셀럽파이브와 함께 '셀럽파이브(셀럽이 되고 싶어)' 무대를 펼치며 남다른 볼거리를 선사했다.

인기 여자아이돌 멤버들이 뭉쳐 준비한 스페셜 무대도 전파를 탔다. 레드벨벳 예리, 러블리즈 케이, 여자친구 엄지, 오마이걸 아린, 트와이스 다현, (여자)아이들 우기는 소녀시대 '키싱유' 곡을 부르며 청순하고 상큼한 매력을 발산했다. 레드벨벳 조이, 러블리즈 미주, 여자친구 소원, 오마이걸 지호, 트와이스 쯔위, 모모랜드 연우는 미쓰에이 '허쉬'의 스페셜 무대에서 봉춤을 소화하며 고혹적인 섹시미를 드러냈다.

선미는 주인공 사이렌 등 1부 엔딩을 장식했다. /이선화 기자
선미는 '주인공' 사이렌' 등 1부 엔딩을 장식했다. /이선화 기자

1부 엔딩은 선미가 장식했다. 선미는 레드벨벳 슬기와 워너원 대휘가 함께 무대에 올라 첫 곡 '주인공' 합동 무대를 꾸몄다. '주인공'에 이어 '사이렌' 무대에서 선미는 또 독보적인 섹시미와 여자 솔로로서 카리스마를 뽐내기도 했다.

2부는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들의 다양한 무대가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첫 시작은 소녀시대 효연의 디제잉에 맞춰 레드벨벳 멤버들이 꾸민 'Punk Right Now'' EDM 버전 무대였다. 이어 엑소 카이와 NCT 지성은 rhr 'Hybrid'에 맞춰 댄스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또한 NCT드림의 'GO', NCT U의 'BOSS' 무대 후 레드벨벳의 'Be Natural'과 'RBB' 무대도 이어졌다. 엑소, NCT U, NCT 드림이 함께 '인트로+몬스터' 무대를 펼치기도 했다.

2부는 JYP 히트곡 메들리로 막을 내렸다. 트와이스, 갓세븐, 데이식스 등 JYP 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들은 JYP 소속 가수였던 박지윤의 '성인식', 비의 '나쁜 남자', 원더걸스의 '노바디' 지오디의 '거짓말' 등을 색다륵 재해석해 스페셜한 무대를 완성했다.

그룹 워너원이 가요대축제에서 감동의 눈물을 보였다./이선화 기자
그룹 워너원이 '가요대축제'에서 감동의 눈물을 보였다./이선화 기자

3부에서는 워너원의 감동적인 무대로 '가요대축제'의 뜨거운 열기가 이어졌다. 워너원은 '약속해요'로 무대의 시작을 알렸으며 파워풀한 군무로 팀워크를 자랑했다. 이어 워너원 가족들의 영상 편지가 흘러나오며 감동의 물결이 일었다. 옹성우,황민현, 박지훈 엄마 등이 보낸 영상 편지를 보자 워너원의 눈시울이 붉어지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28일 KBS2 2018 가요대축제에서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개인무대 후 Fake Love 무대가 이어졌다./KBS 방송 캡처
28일 KBS2 '2018 가요대축제'에서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개인무대 후 'Fake Love' 무대가 이어졌다./KBS 방송 캡처

방탄소년단도 화려한 무대를 펼쳤다. 먼저 방탄소년단은 제이홉을 시작으로 멤버별 개인 무대를 공개했다. 제이홉의 'Just Dane', 정국의 'Euphoria', 지민의 'Serendipity', RM의 'Love', 뷔의 'Singularity', 슈가의 'Seesaw', 진의 'Epiphany' 등 무대가 끝난 후 방탄소년단은 다함께 'Fake Love' 무대를 꾸미며 완벽한 칼군무와 가창력을 보여줬다.

먼저 엑소는 2부에서 지난달 발표한 정규 5집 'DON`T MESS UP MY TEMPO'에 수록된 'Sign' 무대를 '가요대축제'에서 최초 공개했다. 이어 3부에서 엑소는 이번 해 발표한 히트곡 'Love Shot'과 'Tempo'로 엔딩을 장식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2018 KBS 가요대축제 엔딩은 엑소가 장식했다../이선화 기자
28일 오후 방송된 '2018 KBS 가요대축제' 엔딩은 엑소가 장식했다../이선화 기자

이후 무대에 오른 트로트 가수 김연자의 '아모르파티'로 모든 출연 가수들이 다 함께 화합의 장을 만들며 방송은 막을 내렸다.

한편 네시간 동안 생방송으로 진행된 '2018 KBS 가요대축제'에는 방탄소년단, 엑소, 트와이스, 워너원, 레드벨벳, 세븐틴, 여자친구, 비투비, 에이핑크, 황치열, 선미, 청하, 노라조, 오마이걸, (여자)아이들, AOA, 빅스, 뉴이스트 W, GOT7, 몬스타엑스, NCT 127, 용준형, 10CM, 로이킴, 러블리즈, 모모랜드, 우주소녀, 더보이즈, 김연자, 셀럽파이브 등이 출연해 자리를 빛냈다.

heejoo321@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