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공명에게 '죽어도 좋아'의 의미는?
입력: 2018.12.27 14:38 / 수정: 2018.12.27 14:38

배우 공명이 출연 중인 드라마 죽어도 좋아 마지막 회 방송을 앞두고 소감을 밝혔다./판타지오 제공
배우 공명이 출연 중인 드라마 '죽어도 좋아' 마지막 회 방송을 앞두고 소감을 밝혔다./판타지오 제공

공명, 2019년 활발한 활동 예고

[더팩트|김희주 인턴기자] 배우 공명이 드라마 '죽어도 좋아' 종영 소감을 전했다.

공명 소속사 판타지오는 27일 공식 SNS 채널에 KBS 2TV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극본 임서라,연출 이은진·최윤석) 마지막 회 대본을 들고 미소짓고 있는 공명의 사진과 함께 소감을 담은 글을 올렸다. 공명은 "첫 촬영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종영이라니 아쉽다"며 "먼저 '죽어도 좋아'를 사랑해주셨던 분들께 너무 감사드린다. 많은 분이 강준호 역을 사랑해주셔서 행복하게 촬영했고 잘 끝마칠 수 있었다"고 감사를 표했다.

이어 "올겨울 유난히 추웠는데 고생하신 감독님, 작가님 모든 스태프분 그리고 선배, 동료 배우분들, 보조 출연자분들 너무 고생하셨다"며 '죽어도 좋아'팀을 향한 애정을 덧붙인 공명은 "올 한 해를 '죽어도 좋아'로 마무리하게 되어서 행복했다. 앞으로 좋은 모습으로 다시 인사드리겠다"고 마지막 인사와 함께 앞으로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죽어도 좋아'에서 공명은 4차원 매력 부자 강준호를 맡아 열연을 펼쳤다. 극 초반 능글미 만렙 4차원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은 공명은 극이 진행될수록 사랑과 일로 성장하는 캐릭터를 연기했다.

한편' 죽어도 좋아'는 오늘(27일) 오후 10시 마지막 회를 방송한다.

heejoo321@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