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정, 갑상선 기능 저하증으로 활동 중단…'일뜨청' 편성 연기(공식입장)
입력: 2018.02.26 14:45 / 수정: 2018.02.26 14:45

배우 김유정이 갑상선기능저하증으로 건강에 적신호가 켜져 차기작 JTBC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촬영을 중단했다. /더팩트 DB
배우 김유정이 갑상선기능저하증으로 건강에 적신호가 켜져 차기작 JTBC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촬영을 중단했다. /더팩트 DB

"당분간 치료에 집중"…김유정 차지각 촬영 중단 결정

[더팩트ㅣ지예은 기자] 배우 김유정이 갑상선기능저하증으로 종합 편성 채널 JTBC 새 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촬영을 중단했다.

26일 오후 JTBC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제작진 측은 "배우의 건강이 최우선이기에 소속사와 상의 끝에 치료에 전념할 수 있도록 촬영 중단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김유정은 4월 방송 예정이던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촬영 중이었다. 이로 인해 김유정의 회복 기간을 고려,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는 하반기로 지연 편성됐다.

앞서 김유정의 소속사 싸이더스HQ는 이날 오전 "김유정이 최근 드라마 촬영 중 건강에 이상을 느껴 병원을 찾았다"며 "갑상선 기능 저하증 진단을 받고 치료에 집중해야 한다는 전문의의 소견을 받았다"고 전했다.

26일 김유정의 소속사 측과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측은 김유정의 건강 악화로 4월 방송 예정인 드라마가 하반기로 지연 편성 됐다는 공식 입장을 전했다. /더팩트 DB
26일 김유정의 소속사 측과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측은 김유정의 건강 악화로 4월 방송 예정인 드라마가 하반기로 지연 편성 됐다는 공식 입장을 전했다. /더팩트 DB

이어 "깊은 애정과 열정을 갖고 열심히 준비해온 작품인 만큼 완쾌 후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촬영에 임할 예정"이라며 "드라마를 기다려준 많은 분들께 깊은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는 입장을 표했다.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는 '으라차차 와이키키'의 후속작으로 웹툰 작가 앵두의 작품을 원작으로 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청결보다 생존이 먼저인 열정 만렙 취준생 길오솔(김유정 분)과 청결이 목숨보다 중요한 꽃미남 청소업체 CEO 장선결(안효섭 분)이 만나 펼치는 완전무결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한편 김유정이 앓고 있는 갑상선 기능 저하증은갑상선 호르몬이 잘 생성되지 않아 체내에 갑상선 호르몬 농도가 저하되거나 결핍된 상태를 뜻한다. 증상으로는 만성피로, 식욕부진, 체중 증가, 우울증 등이 있다.

jie@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