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카고 타자기' 조우진, 종영소감 "보내주신 응원, 진심으로 감사"
입력: 2017.06.05 04:00 / 수정: 2017.06.05 04:00

배우 조우진이 시카고 타자기 종영 소감을 밝혔다. 조우진은 또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tvN 시카고 타자기 방송 캡처
배우 조우진이 '시카고 타자기' 종영 소감을 밝혔다. 조우진은 "또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tvN '시카고 타자기' 방송 캡처

[더팩트|권혁기 기자] 케이블 채널 tvN 금토드라마 '시카고 타자기' 조우진이 종영 소감을 밝혔다.

조우진은 지난 3일 16회를 마지막으로 종영한 '시카고 타자기'에 대해 "안녕하세요. 조우진입니다. 그동안 '시카고 타자기'를 아끼고 사랑해주셔서 고맙습니다. 늘 동경해오던 제작진, 배우분들과 함께할 수 있어 더욱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이리저리 많이 치인다고 '극한직업'이라는 별명도 생겼다고 전해 들었는데, 저는 매사에 열정적인 '갈지석'과 함께해 행복했습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웃으며 "저는 또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기 위해 무던히 노력하도록 하겠습니다. 그동안 응원 보내주신 모든 분들, 진심으로 고맙습니다"라고 덧붙였다.

극중 조우진은 무명 작가였던 유아인(한세주 역)을 스타 작가로 키워낸 장본인이자 출판사 대표 갈지석 역으로 활약했다. 이익을 추구하는 황금만능주의자이지만, 유아인을 향한 진심으로 잔잔한 감동을 선사하기도 하는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한편 조우진은 오는 6월 말 개봉하는 영화 '리얼'을 통해 VIP 고객을 위해서라면 무엇이든 하는 전문 변호사 사도진으로 분했다.

khk0204@tf.co.kr
[연예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