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혁, 차기작으로 '비밀의 숲' 확정…조승우와 호흡
입력: 2017.01.24 14:17 / 수정: 2017.01.24 14:17
배우 이준혁이 차기작으로 비밀의 숲을 선택했다. 이준혁은 조승우와 호흡을 맞추는 검사로 출연한다. /더팩트 DB
배우 이준혁이 차기작으로 '비밀의 숲'을 선택했다. 이준혁은 조승우와 호흡을 맞추는 검사로 출연한다. /더팩트 DB

[더팩트|권혁기 기자] 배우 이준혁이 차기작으로 '비밀의 숲'을 확정, 조승우와 호흡을 맞춘다.

24일 소속사 엘앤컴퍼니는 "최근 종영한 KBS2 4부작 '맨몸의 소방관'에서 강철수 역으로 분해 연기 변신에 성공하며 호평을 받은 이준혁이 차기작으로 케이블 채널 tvN '비밀의 숲'에 서동재 역으로 출연을 확정 짓고 또 한번 연기 변신을 시도한다"고 밝혔다.

이준혁이 맡은 서동재 캐릭터는 극중 황시목(조승우 분)과 같은 검찰청의 검사다. 훤칠한 외모와 번듯한 직업을 가졌지만 자신의 배경에 자격지심을 갖고 있는 인물로 조승우와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올해 영화 '신과 함께' '오뉴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이준혁은 전작인 '맨몸의 소방관'은 물론 '유부녀의 탄생' '파랑새의 집' '적도의 남자' '시티헌터'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존재감을 빛내며 활약해온 바 있어 차기작에 대한 기대감이 높은 상황이다.

​'비밀의 숲'은 감정을 잃어버린 검사가 의로운 경찰과 함께 검찰청 내부의 비밀을 파헤쳐 진짜 범인을 쫓는 내용의 드라마로 조승우, 배두나가 출연을 확정지었으며 100% 사전제작을 목표로 조만간 배우 캐스팅을 마무리 한 뒤, 오는 1월 말 대본 리딩을 갖고 첫 촬영에 돌입한다. 2017년 상반기 방송 예정.

khk0204@tf.co.kr
[연예팀 | ssent@tf.co.kr]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오늘의 TF컷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플러스
비즈팩트
뉴스현장
연예/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