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F현장] '내일 그대와' 유PD "극 관전 포인트? 이제훈♥신민아"
입력: 2017.01.24 06:24 / 수정: 2017.01.24 06:24
내일 그대와 배우 신민아-이제훈. 23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언주로 임피리얼 팰리스 ㅓㅅ울에서 케이블 채널 tvN 새 금토드라마 내일 그대와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tvN 제공
'내일 그대와' 배우 신민아-이제훈. 23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언주로 임피리얼 팰리스 ㅓㅅ울에서 케이블 채널 tvN 새 금토드라마 '내일 그대와'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tvN 제공

'내일 그대와', 시간여행 로맨스 그린다

[더팩트ㅣ강수지 기자] 배우 이제훈과 신민아가 사랑스러운 분위기로 극에서의 호흡에 기대를 모았다.

23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언주로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케이블 채널 tvN 새 금토드라마 '내일 그대와'(극본 허성혜·연출 유제원)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는 방송인 박경림이 MC로 나서 유려한 진행으로 분위기를 이끌었으며, 유제원 PD, 배우 이제훈 신민아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내일 그대와'는 외모 재력 인간미까지 갖춘 완벽한 조건을 갖춘 시간 여행자 유소준(이제훈 분)과 그의 삶에 유일한 예측불허인 송마린(신민아 분)의 피해갈 수 없는 시간여행 로맨스를 그릴 드라마다.

배우 신민아와 이제훈(오른쪽)은 내일 그대와에서 각각 유소준과 송마린 캐릭터를 연기한다. /tvN 제공
배우 신민아와 이제훈(오른쪽)은 '내일 그대와'에서 각각 유소준과 송마린 캐릭터를 연기한다. /tvN 제공

이날 유 PD는 '내일 그대와'의 관전 포인트를 꼽아달라는 말에 "이제훈과 신민아"라고 당당히 답해 눈길을 끌었다.

'내일 그대와'는 사전제작 드라마로 이미 촬영이 모두 끝난 상태다. 이날 이제훈 신민아는 입을 모아 "촬영하면서 서로 편안하게, 친하게 지냈다"고 말했다. 또 두 사람은 서로를 향한 따뜻한 눈빛과 서로의 캐릭터에 대한 애정 어린 발언으로, 유소준-송마린 캐릭터의 호흡에 대한 기대를 한껏 높였다.

이제훈은 신민아에 대해 "사실 드라마를 찍기 전부터 신민아 씨와 꼭 작품을 함께 하고 싶은 열망이 컸다"며 "한 10년 전부터 그런 생각을 했던 것 같다. '이 배우와 사랑 이야기를 연기한다면 참 좋지 않을까'하고 생각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동갑이다 보니 서로 친하게 지내면서 이런저런 이야기도 했고, 현장에서도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다"고 신민아와 호흡을 자랑했다.

내일 그대와는 오 나의 귀신님을 연출한 유제원 PD가 연출했다. /tvN 제공
'내일 그대와'는 '오 나의 귀신님'을 연출한 유제원 PD가 연출했다. /tvN 제공

신민아는 이제훈에 대해 "'파수꾼' 때부터 팬이었고 꼭 작업하고 싶은 배우였다"며 "'시그널' 등 장르물을 많이 연기해서 실제로 봤을 때 어떤 느낌일지 궁금했는데 굉장히 상큼했다"고 말했다. 또 "주변을 기분 좋게 만드는 매력을 가진 배우"라고 이제훈을 칭찬했다.

또 "동갑 상대 배우는 처음이라 말을 놓는 배우가 지금까지 없었다. 처음에는 어색했는데 말을 놓고 나서 편해져 부부 연기를 하는 데 도움이 된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처럼 두 사람은 앞선 유 PD의 발언이 무색하지 않게 제작발표회 현장에서부터 알콩달콩한 분위기를 자아내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이날 신민아는 "'두 캐릭터가 서로 사랑하고 있구나' '너무 사랑스럽다'는 생각이 들게 하려고 노력했다"고 밝혔다.

이제훈과 신민아의 '내일 그대와' 속 로맨스는 과연 어떨지, 실제 두 사람의 분위기가 극에 어떻게 녹아들었을지 기대와 관심이 동시에 쏠린다. 드라마는 다음 달 3일 오후 8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joy822@tf.co.kr
[연예팀ㅣ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