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KBS 연기대상] 차인표·송중기, 소신 발언 "거짓, 참 이길 수 없다"
입력: 2017.01.01 00:09 / 수정: 2017.01.01 00:09
배우 차인표(맨위 오른쪽)와 송중기(맨아래 오른쪽)가 31일 열린 2016 KBS 연기대상에서 소신 있는 발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 /2016 K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배우 차인표(맨위 오른쪽)와 송중기(맨아래 오른쪽)가 31일 열린 '2016 KBS 연기대상'에서 소신 있는 발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 /'2016 K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차인표·송중기, '2016 KBS 연기대상'서 소신 발언 '눈길'

[더팩트ㅣ강수지 기자] 배우 차인표와 송중기가 각각 드라마 속 상대 배우와 베스트 커플상 수상 후 뜻깊은 소감을 밝혔다.

3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여의도 KBS홀에서 열린 '2016 KBS 연기대상'에서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이세영 현우, 차인표 라미란, '태양의 후예' 송헤교 송중기, 진구 김지원, '오 마이 금비' 오지호 허정은, '구르미 그린 달빛' 박보검 김유정이 베스트 커플상을 받았다.

무대에 오른 차인표는 "50년 살면서 느낀 것 세 가지가 있다"며 "첫째 어둠은 빛을 이길 수 없다. 둘째 거짓은 결코 참을 이길 수 없다"고 소신을 드러내 관객의 환호를 자아냈다. 이어 "셋째 남편은 결코 부인을 이길 수 없다"고 덧붙여 웃음바다를 만들었다.

이어 새해가 밝은 후 송중기는 "앞서 차인표 선배님이 좋은 말씀 해주셨다"며 "참이 거짓을 이기는 대한민국이 됐으면 좋겠다"고 새해 소망을 전달했다.

joy822@tf.co.kr
[연예팀ㅣssent@tf.co.kr]

AD
인기기사
AD
오늘의 TF컷
SPONSORED
  • 사이다
    • 이전
    • 다음
실시간 TOP10
정치&사회
경제
연예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