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몬스터' 성유리,박기웅에 이별 통보 "서로 갈 길 가자"
입력: 2016.09.20 09:00 / 수정: 2016.09.20 09:00

박기웅, 성유리 이별 통보에 '애원+오열'

[더팩트ㅣ윤소희 기자] '몬스터' 성유리가 박기웅에 이별을 통보했다.

19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몬스터'(극본 장영철 48회에서 오수연(성유리 분)은 도건우(박기웅 분)를 찾아가 진실을 밝혔다.

오수연은 원수 변일재(정보석 분)와 도건우가 손을 잡은 사실에 대해 "나는 네 스스로 진실을 밝히길 바랐다. 끝까지 믿고 기다렸다"고 말했다.

이별을 고한 성유리. 19일 방송된 MBC 몬스터에서 성유리가 박기웅에게 이별을 고했다. /몬스터 방송 캡처
이별을 고한 성유리. 19일 방송된 MBC '몬스터'에서 성유리가 박기웅에게 이별을 고했다. /'몬스터' 방송 캡처

이에 도건우는 잘못을 빌면서 "회사를 살리려면 어쩔 수 없었다"며 이후 변일재를 처리할 거라고 덧붙였다.

오수연은 분노에 찬 목소리로 "변일재 몰락은 내가 시킨다. 우리 이제 갈 길 가자"고 말한 후 반지를 빼서 그의 손에 쥐여줬다.

도건우는 "살려달라. 너 없으면 난 죽는다"고 애원했지만 오수연은 매몰차게 등을 돌렸다.

heeeee@tf.co.kr
[연예팀ㅣ ssent@tf.co.kr]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