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멤버' 수목극 1위 자리 굳건히 지켰다…시청률 15.6%
입력: 2016.01.29 07:34 / 수정: 2016.01.29 07:34
리멤버 14회 시청률은 15.6%. 28일 방송된 SBS 리멤버는 전회에 비해 시청률이 소폭상승했다. / SBS 리멤버-아들의 전쟁 방송 화면 캡처
'리멤버' 14회 시청률은 15.6%. 28일 방송된 SBS '리멤버'는 전회에 비해 시청률이 소폭상승했다. / SBS '리멤버-아들의 전쟁' 방송 화면 캡처

'리멤버' 시청률 소폭상승…수목극 절대강자

[더팩트ㅣ이채진 기자] SBS 수목드라마 '리멤버-아들의 전쟁'(이하 '리멤버')가 수목극 1위 자리를 지켰다.

29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방송된 '리멤버'는 시청률 15.6%(이하 전국 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전회보다 0.5%p 상승한 수치다.

같은 시간에 방송된 KBS2 '장사의 신-객주 2015'는 11.8%의 시청률을 기록했고, MBC '한 번 더 해피엔딩'은 시청률 6.7%로 3위에 머물렀다.

이날 '리멤버'에서 이인아(박민영 분)는 서진우(유승호 분)의 기억 이상 증세를 눈치챘지만 자신이 할 수 있는 건 아무것도 없음을 깨닫고 서진우를 위해 모른 척했다. 한편 서진우는 마약 파티 현장을 급습했지만 남규만(남궁민 분)을 아쉽게 놓쳐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리멤버'는 억울하게 수감된 아버지의 무죄를 밝혀내기 위해 거대 권력과 맞서 싸우는 천재 변호사의 이야기를 담았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raracj@tf.co.kr
[연예팀 |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