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살벌 패밀리, 투패밀리 화목한 '가족사진'으로 화제
입력: 2015.12.05 15:05 / 수정: 2015.12.05 15:05

달콤살벌 패릴리 사진

달콤살벌 패밀리

[더팩트ㅣ이미혜 기자 ]MBC 수목 휴먼코미디 '달콤살벌 패밀리'를 이끌어나가는 주역, 투패밀리의 가족 사진이 흐뭇한 미소를 자아내고 있다.

정준호(윤태수 역), 정웅인(백기범 역) 가족의 이야기를 중심으로 유쾌하고 따뜻한 스토리를 펼쳐나가고 있는'달콤살벌 패밀리'’가 액자에서 나온 듯 화목한 가족들의 얼굴로 훈훈한 기운을 발산하고 있다.

보스 아빠와 정준호와 안방 서열 1위 엄마 김은옥(문정희), 그리고 모범생 장남 윤성민(이민혁), 중2병 막내 윤수민(김지민)은 우리네 평범한 가족의 일상을 그대로 녹여낸 활약으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여기에 극 중 이혼한 부부로 등장하는 백기범(정웅인)과 이도경(유선), 그리고 외동딸 백현지(방민아)는 9년만에 서로 재회하게 되며 흥미진진한 전개를 펼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사진 속 가득한 화기애애함은 세 사람이 앞으로 어떻게 관계를 회복해나갈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이처럼 다양한 캐릭터와 가족의 군상을 통해 싸우고 화해하고, 미워하고 또 사랑하는 현실적인 이야기를 다루는 '달콤살벌 패밀리'는 보다 폭넓은 연령층과 호흡하며 몰입하게 만드는 힘을 발휘하고 있다.

mhlee@tf.co.kr

사진=달콤살벌 패밀리 제공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