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run, 랩몬스터 "학창시절 학원만 50군데 다녔다"
입력: 2015.11.30 11:10 / 수정: 2015.11.30 11:10

방탄소년단 run, 랩몬스터 '아이돌계 브레인'다운 학구열

방탄소년단 run

[더팩트 ㅣ 이채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랩몬스터가 학창시절을 회상했다.

지난 10월 방송된 MBC '신동엽 김구라의 세바퀴'에서 랩몬스터는 "내가 일산에 살았는데 교육열이 높은 도시다. 학교에 다닐 때 학원을 4~50군데 다녔다"고 밝혀 주위를 놀라게 했다.

이어 랩몬스터는 "이후 고등학교 때 강남으로 이사를 갔는데 입시학원도 시험을 봐서 들어갔다"면서 "강남에는 연예인들이 많았는데 친구들이 (연예인을) 봐도 안 놀라더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방탄소년단의 4번째 미니앨범 '화양연화 pt.2'가 30일 공개됐다. 특히 타이틀곡 'run'은 주요 음원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며 관심을 받고 있다.

sseoul@tf.co.kr
사진 = MBC 제공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