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님은 내 며느리' 김혜리 자살 시도 호수에 뛰어 들어
입력: 2015.09.30 09:28 / 수정: 2015.09.30 09:28

'어머님은 내 며느리' 김혜리 자살 시도

'어머님은 내 며느리' 김혜리가 자살 시도를 했다.

30일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어머님은 내 며느리'에서는 추경숙(김혜리 분)이 유현주(심이영 분) 장성태(김정현 분) 앞에서 호수에 빠지는 모습이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유현주는 "이제 안 참는다. 참을 수 없는 고통을 어머니한테 줄 거다"라고 선언했지만, 추경숙은 "그래. 마음대로 해라. 그렇게 못할 걸? 아무것도 너한테 빼앗기기 않을 거다"라며 호수에 뛰어 들었다.

장성태가 추경숙을 구하자 유현주는 "죽지 말아라 어머니 죽으면 안된다. 내가 아직 안 끝났다. 죽으면 안된다"라고 독한 모습을 보였다.

[더팩트ㅣ이미혜 기자 mhlee@tf.co.kr]

사진출처= '어머님은 내 며느리' 화면 캡처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