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객주' 김승수, 아들 살리려 낭떠러지에서 추락 '눈물겨운 부정'
입력: 2015.09.23 22:53 / 수정: 2015.09.23 22:53
객주 김승수가 낭떠러지에서 추락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2 장사의 신-객주 2015에서는 김승수가 아들 조현도를 구하기 위해 낭떠러지에 몸을 던졌다. /KBS2 방송 화면 캡처
'객주' 김승수가 낭떠러지에서 추락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KBS2 '장사의 신-객주 2015'에서는 김승수가 아들 조현도를 구하기 위해 낭떠러지에 몸을 던졌다. /KBS2 방송 화면 캡처

'객주' 김승수, 낭떠러지 추락…죽음?

'객주'에서 김승수가 놀라운 부성애를 보였다.

23일 오후 첫 방송 된 KBS2 새 수목드라마 '장사의 신-객주 2015'(이하 '객주')에서는 어린 천봉삼(조현도 분)과 아버지 천오수(김승수 분)가 청나라로 흑충을 팔러 떠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객주 무리는 절벽을 거닐다가 미끄러졌고 봉삼과 오수가 줄 하나에 매달려 버텨야만 했다. 사람들은 손에 피를 묻혀 가며 봉삼과 오수를 구하려 했지만 역부족이었다.

결국 오수는 아들을 구하기 위해 줄에서 손을 놓고 낭떠러지 밑으로 몸을 던졌다. 이를 본 봉삼은 "아버지"를 외치며 울부짖었다.

한편 '객주'는 폐문한 천가객주의 후계자 천봉삼이 시장의 여리꾼으로 시작해 상단의 행수와 대객주를 거쳐 거상으로 성공하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오후 10시 전파를 탄다.

[더팩트ㅣ서다은 기자 wom91@tf.co.kr]
[연예팀ㅣ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