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소리, 韓 배우 최초…로카르노영화제 심사위원 위촉
입력: 2015.08.07 10:30 / 수정: 2015.08.07 10:30

로카르노 국제영화제 공식 경쟁부문 심사위원으로 위촉된 문소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문소리가 지난 5일(현지시각) 개막한 로카르노 국제영화제에 심사위원으로 위촉, 현지에서 심사를 진행 중인 그의 사진을 공개했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로카르노 국제영화제 공식 경쟁부문 심사위원으로 위촉된 문소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문소리가 지난 5일(현지시각) 개막한 로카르노 국제영화제에 심사위원으로 위촉, 현지에서 심사를 진행 중인 그의 사진을 공개했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한국 여배우의 힘' 문소리, 로카르노 국제영화제 개막식을 빛내다

배우 문소리가 한국배우 최초로 로카르노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에 위촉, 스위스를 찾았다.

7일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문소리가 지난 5일(현지시각)스위스에서 개최된 제68회 로카르노 국제영화제에 공식 경쟁부문 심사위원 자격으로 참석했다고 밝혔다.

문소리는 로카르노 영화제 개막식과 피아짜 그란데 야외무대에서 열린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그는 이날 우아한 디자인의 드레스를 선택해 국외 팬들 앞에서 한국 여배우의 우아한 면모를 뽐냈다.

그간 부산국제영화제 도쿄국제영화제 등 국내외 유수의 영화제에서 심사위원으로 활동했던 문소리를 이번 로카르노 국제영화제에서 한국 배우 최초로 심사위원에 위촉되는 영광을 안아 그 의미를 더한다.

문소리는 "로카르노 국제영화제에 심사위원으로 초청해주셔서 매우 영광스럽고 감사하다"며 "관객의 시선으로 즐기며 영화를 볼 예정이다. 영화제 기간 동안 전 세계의 영화인 관객들과 많은 이야기를 나눌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며 앞으로의 각오를 전했다.

영광입니다. 문소리는 소속사를 통해 로카르노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으로 위촉된 소감을 밝혔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영광입니다.' 문소리는 소속사를 통해 로카르노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으로 위촉된 소감을 밝혔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한편 5일부터 15일까지 10일간 개최되는 로카르노 국제영화제는 칸, 베니스, 베를린 영화제 등과 더불어 세계적인 권위의 영화제 중 하나로 손 꼽힌다.

심사위원으로 나선 문소리는 5일 개막식과 레드카펫을 시작으로 심사위원으로서 경쟁부문 초청작 심사 및 심사위원 섹션(Film delle giurie)에서 첫 연출작인 단편 '여배우'와 이창동 감독의 2002년작 '오아시스'를 소개하는 등 로카르노 국제영화제 전 일정을 마치고 16일 귀국할 예정이다.

[더팩트ㅣ성지연 기자 amysung@tf.co.kr]
[연예팀ㅣ ssent@tf.co.kr]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