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주원 "이승기, 연기자로 대박날 줄 알았다"
입력: 2015.07.25 11:15 / 수정: 2015.07.25 11:15

고주원 "이승기 못 하는 것 없는 재주꾼"

고주원

배우 고주원이 이승기에 대해 언급한 것이 다시금 주목을 받고 있다.

과거 SBS 예능 프로그램 '강심장'에 출연한 고주원은 "이승기는 못 하는 것이 없는 재주꾼"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승기와 KBS 드라마 '소문난 칠공주'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고주원은 "이승기와 연기자로서 만났을 때, (이승기가) 연기파 배우로 대박날 줄 알았다"고 전했다.

고주원은 "맡은 캐릭터를 거의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모습에 감탄했다"고 밝히며, "나뿐만 아니라 다른 배우들도 이승기의 연기력을 인정했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더팩트 ㅣ 이채진 인턴기자 sseoul@tf.co.kr]
사진 출처 = 더팩트 DB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