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임 욕설 논란, 사과가 늦었다"
입력: 2015.03.14 11:27 / 수정: 2015.03.14 11:27

김구라, 이태임 욕설 논란 초기 대응 지적. 김구라가 이태임의 욕설 논란과 관련해 초기 대응 부족했다고 밝혔다. 김구라는 JTBC 썰전에서 이태임의 사과가 늦었다. 사과문에도 불필요한 내용이 있었다고 말했다. /JTBC 썰전 영상 갈무리
김구라, 이태임 욕설 논란 초기 대응 지적. 김구라가 이태임의 욕설 논란과 관련해 초기 대응 부족했다고 밝혔다. 김구라는 JTBC '썰전'에서 "이태임의 사과가 늦었다. 사과문에도 불필요한 내용이 있었다"고 말했다. /JTBC '썰전' 영상 갈무리


김구라 "사과문에 불필요한 내용 있어"

개그맨 김구라가 이태임의 욕설 논란 반성문에 대해 아쉬움을 드러냈다.

지난 12일 방송한 종합편성채널 JTBC '썰전'에서는 임태임 욕설 논란을 주제로 MC들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구라는 "이태임이 바로 사과를 했으면 좋았을걸"이라며 "사과문에 '섹시스타라서 대중들이 자신을 싫어하는 것 같다'고 말하는 건 좀 아니었다"고 밝혔다.

이윤석도 거들었다. 그는 "'벗어서 떴다. 몸으로 떴다'는 말을 들으면 스트레스가 쌓일 법도 하다"라면서도 "그래도 지금 얘기할 건 아니었다. 심정은 이해하지만, 욕설 사건과 무관한 발언"이라고 말했다.

[더팩트ㅣ이성락 인턴기자 sseoul@tf.co.kr]

▶ 더팩트 [페이스북 친구맺기] [유튜브 구독하기]
인기기사
SPONSORED
실시간 TOP10
정치
경제
사회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