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로또 1096회 당첨번호 1등 26억 '어라, 서울·경기 2배 터지다니'
입력: 2023.12.03 05:30 / 수정: 2023.12.03 05:30

로또 1096회 당첨번호 조회 결과 2등 4979만 원씩

동행복권이 2일 추첨한 로또 1096회 당첨번호 조회 결과 1등은 10명, 2등은 85게임이다. 전국 17개 시도에서 로또 고액(1,2등) 당첨 판매점이 다 나왔다.
동행복권이 2일 추첨한 로또 1096회 당첨번호 조회 결과 1등은 10명, 2등은 85게임이다. 전국 17개 시도에서 로또 고액(1,2등) 당첨 판매점이 다 나왔다.

[더팩트│성강현 기자] 이번 회차 1등 당첨의 구매 방식은 다 자동인 가운데 로또복권 판매점이 대거 몰려 있는 서울·경기 지역에서 자동으로 1등 대박은 각각 1곳 씩 터졌다. 반면 서울·경기에 비해 로또복권 판매점 수가 현저히 떨어지는 지역에서 1등 배출점이 더 나왔다.

2일 복권수탁사업자인 동행복권이 추첨한 제1096회 로또복권 당첨번호 조회 결과 10명이 평생 잊을 수 없는 대박의 기쁨을 만끽했다. 이들의 1등 당첨금은 각 25억 원씩이다.

1096회 로또 1등 10명 모두 자동으로 구매했다. 흔히 로또 자동 1등 당첨은 대박 주인공과 더불어 로또복권 판매점의 행운이 크게 작용하는 것으로 바라본다.

로또 1096회 당첨번호 조회 결과 1등을 배출한 지역은 전국 17개 시도 중 인구에 비례해 로또복권 판매점이 가장 많은 경기 2044곳 중 1곳(자동) 비롯해 서울 1427곳 중 1곳(자동), 경남 581곳 중 1곳(자동), 경북 404곳 중 2곳(자동), 전북 286곳 중 1곳(자동), 강원 254곳 중 2곳(자동), 대전 230곳 중 1곳(자동), 광주 229곳 중 1곳(자동)이다.

결과적으로 경기는 로또복권 판매점 2044곳 중 1곳, 서울은 1427곳 중 1곳에서 1등 배출점이 나왔다. 서울·경기의 로또복권 판매점 수는 3471곳. 두 지역에 비해 로또복권 판매점이 한참 부족한 경북 404곳 중 2곳, 강원 254곳 중 2곳에서 1등 대박이 터져 묘한 대조를 이룬다. 경북·강원 로또복권 판매점 수는 656곳이다.

결국 서울·경기 3471곳 중 2곳, 경북·강원 656곳 중 4곳에서 1등 당첨이 배출된 셈이다. 물론 특정 지역에 로또복권 판매점이 상당수 몰려있다고 해당 지역에서 자동 1등 배출이 가장 많이 나오라는 법은 없다.

1096회 로또 1등 10명 2일 동행복권 추첨 결과에 따르면 1096회 로또당첨번호 조회 1등 당첨자 10명 전부 자동으로 구매했다. /동행복권 캡처
1096회 로또 1등 10명 2일 동행복권 추첨 결과에 따르면 1096회 로또당첨번호 조회 1등 당첨자 10명 전부 자동으로 구매했다. /동행복권 캡처

로또 1096회 당첨번호 조회 결과 1등 대박 문턱을 넘지 못한 2등은 85게임이다. 로또당첨번호 1등과 2등의 당첨금 규모는 상당한 차이를 보이지만 동행복권은 고액 당첨자로 분류하는 가운데 1096회 로또 고액(1,2등) 당첨 판매점이 전국 17개 시도에서 다 나왔다.

로또복권 판매점 수는 동행복권 제공 올 9월 19일 기준이다.

로또1096회 1등 당첨번호 조회 결과는 '1, 12, 16, 19, 23, 43' 등 6개이며 각 25억3939만 원씩의 당첨금을 받는다. 1096회 로또 당첨번호 2등 보너스 번호는 '34'이다.

로또 1096회 당첨번호 조회 6개를 모두 맞힌 1등 당첨은 10명이며, 로또 당첨번호 5개와 보너스 번호가 일치한 2등 당첨은 85게임으로 각각 4979만 원씩을 받는다.

로또 1096회 당첨번호 조회 3등인 5개를 맞힌 이들은 2924게임이며 144만 원씩 받게 된다. 고정 당첨금 5만 원 받는 로또 1096회 당첨번호 4개를 맞힌 4등은 14만1700게임이며, 고정 당첨금 5000원 받는 로또 1096회 당첨번호 3개가 일치한 5등은 238만6598게임이다.

동행복권 로또 당첨번호 조회 결과 당첨금은 지급개시일로부터 1년 이내에 수령해야 한다.

지급 만료일이 지난 당첨금은 복권 및 복권기금법에 따라 전액 복권기금으로 귀속되어 저소득층을 위한 주거안정지원사업, 장학사업, 문화재 보호 사업 등 다양한 공익사업에 쓰인다.

danke@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