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증권 >종목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따따상' 기대감 모으는 두산로보틱스, "난 몇 주 받을까?"
입력: 2023.09.23 00:00 / 수정: 2023.09.23 00:00

증거금 약 33조1093억 원 달해
키움증권서 청약했다면 균등배정 '0주' 가능성도


일반투자자를 대상으로 한 두산로보틱스 청약이 흥행에 성공했다. /두산로보틱스 홈페이지 갈무리
일반투자자를 대상으로 한 두산로보틱스 청약이 흥행에 성공했다. /두산로보틱스 홈페이지 갈무리

[더팩트|윤정원 기자] 올해 하반기 IPO(기업공개) 최대어로 일컬어지는 두산로보틱스가 청약 흥행에 성공했다. '따따상'(상장 첫날 주가가 공모가의 4배가 되는 것)에 대한 기대감이 한층 고조되면서 청약에 나섰던 개인 투자자들은 한 주라도 더 배정받기를 염원하는 분위기다.

2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두산로보틱스 상장 공동 대표주관사인 한국투자증권과 미래에셋증권, 공동 주관사인 NH투자·KB증권, 인수회사인 하나·신영·키움증권 등 7개 증권사가 지난 21~22일 이틀간 일반 청약을 받은 결과, 총 149만6346건(청약 주식 수 기준 25억4687만120주)이 접수됐다.

두산로보틱스 공모 청약에는 약 33조1093억 원의 증거금이 모였다. 배정 물량이 많은 한국투자증권과 미래에셋증권에 각각 11조4860억 원, 11조4570억 원이 몰렸다. 이어 △NH투자증권 3조5470억 원 △KB증권 3조5218억 원 △하나증권 1조990억 원 △신영증권 1조131억 원 △키움증권 9855억 원 순으로 집계됐다.

균등배정과 비례배정을 모두 종합한 전체 평균 경쟁률은 524.05대 1로 확인됐다. 증권사별 경쟁률은 △한국투자증권 539.34대 1 △미래에셋증권 537.97대 1 △하나증권 516.05대 1 △NH투자증권 499.65대 1 △KB증권 496.10대 1 △신영증권 475.69대 1 △키움증권 462.73대 1 등으로 나타났다.

비례배정 경쟁률은 △한국투자증권 1077.67대 1 △미래에셋증권 1075.95대 1 △NH투자증권 999.3대 1 △KB증권 991.2대 1 △키움증권 925.46대 1 △신영증권 951.39대 1 △하나증권 1031.11대 1이다. 적어도 1000주는 넘게 청약했어야 비례배정으로 1주를 받을 수 있다는 이야기다.

증권사별 예상 균등배정 수량은 △한국투자증권 1.88주 △미래에셋증권 1.87주 △하나증권 1.75주 △신영증권 1.72주 △NH투자증권 1.63주 △KB증권 1.02주 △키움증권 0.89주 등이다. 키움증권의 경우 1주도 못 받는 '빈손' 청약 투자자가 나올 수 있고, 여타 6개 증권사에 청약한 경우 소수점 확률 추첨운이 따르면 최대 2주를 수령 가능하다.

이제 시장의 관심은 오는 10월 5일 두산로보틱스의 주가 향방이 됐다. 공모가 2만6000원인 두산로보틱스가 따따상에 직행하면 주가는 10만4000원으로 치솟고, 투자자들은 300%의 수익률을 얻게 된다.

garden@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