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기아, 해양수산부와 블루카본 협력사업 추진 MOU
입력: 2022.11.28 17:02 / 수정: 2022.11.28 17:02

향후 3년간 국내 갯벌 식생복원 등 진행
"'2045 탄소중립' 목표로 탄소배출 감축 활동 이어갈 것" 


송호성 기아 사장(왼쪽)과 조승환 해양수산부 장관이 블루카본 협력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기아 제공
송호성 기아 사장(왼쪽)과 조승환 해양수산부 장관이 블루카본 협력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기아 제공

[더팩트 | 서재근 기자] 기아는 송호성 기아 사장, 조승환 해양수산부 장관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해양수산부와 블루카본(Blue Carbon, 해초나 갯벌 등 해양생태계가 흡수하는 탄소) 협력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기아와 해양수산부는 해양 생태계 보호와 기후변화 대응을 목표로 삼고, 향후 약 3년간 국내 갯벌의 식생복원 추진과 생물 다양성, 탄소흡수 관련 연구 후원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기아는 지속가능한 지구를 만드는데 즉각적이고 실질적인 기여를 하고자 해양 생태계 조성·복원 사업 추진을 검토해왔으며, 그 일환으로 국내 갯벌의 복원 및 조성을 위해 해양수산부와 협력 방안을 논의해왔다.

국내 갯벌은 유럽 북해 갯벌, 아마존강 하구 갯벌, 미국 동부 해안 갯벌, 캐나다 동부 해안 갯벌과 더불어 세계 5대 갯벌에 꼽힐 만큼 방대한 규모를 자랑하며, 총면적은 약 2480km²에 달한다. 또한 국내 갯벌은 약 천여 종의 해양 생물의 서식지로서 생태계적 가치가 우수할 뿐 아니라, 내연기관차 약 20만 대가 내뿜는 양과 동일한 수준인 약 49만 톤의 이산화탄소를 매년 흡수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해양수산부는 갯벌의 생태학적 가치를 제고하고, 탄소흡수 기능을 강화해 국가 탄소중립에 이바지하고자 오는 2024년까지 국내 갯벌 4개소를 대상으로 갯벌의 식생을 복원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민간 기업과는 유일하게 기아와 협력하여 시범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기아와 해양수산부는 올해 말까지 과학적 분석을 통해 구체적인 복원 지역을 선정할 계획이며, 내년부터는 기아 임직원들이 직접 참여하는 갯벌 정화와 염생식물(바닷가 등의 염분이 많은 토양에서 자라는 식물) 식재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본 사업의 결과가 과학적 성과와 경험으로 남을 수 있도록 관련 연구를 후원하여 해양 생태계의 변화와 탄소흡수 효과를 측정해 국내 갯벌이 가진 생태계적 잠재력과 기후변화 대응 역량을 국제사회에 알릴 예정이다.

기아 관계자는 "지속가능한 미래사회를 위한 환경적 노력은 기후변화 대응을 넘어 생태계 전반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생물 다양성 이슈까지 확장돼야 한다"며 "해양 전문 기관인 해양수산부와의 공동 갯벌 식생복원 사업을 통해 더 나은 환경을 위한 구체적이고 실천적인 노력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아는 지난해 11월 '2045 탄소중립'을 선언하고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지속가능한 지구 △지속가능한 에너지를 지향점으로 삼아 탄소배출 감축 및 상쇄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네덜란드 비영리단체인 '오션클린업'과 해양 생태계 보호를 목적으로 해양 플라스틱 쓰레기 수거를 위한 협업을 추진하는 등, 국내외에서 다양한 활동을 진행 중이다.

likehyo85@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