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게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지스타 2022] 최지원 네오위즈 PD "P의 거짓, 피노키오 비틀었더니 통하네요"
입력: 2022.11.18 00:00 / 수정: 2022.11.18 00:00

"3관왕 달성한 비결이 뭐냐면요" 처음 밝힌 'P의 거짓' 뒷이야기

17일 열린 지스타 2022 네오위즈 미디어 간담회에서 최지원 PD가 취재진 질의에 답하고 있다. /부산=이동률 기자
17일 열린 '지스타 2022' 네오위즈 미디어 간담회에서 최지원 PD가 취재진 질의에 답하고 있다. /부산=이동률 기자

[더팩트 | 부산=최승진 기자] "우리나라도 잘 만든 콘솔 게임을 선보일 수 있다는 자부심이 되고 싶어요." '지스타 2022' 현장에서 만난 최지원 네오위즈 'P의 거짓' PD는 한눈에 봐도 자신감이 넘쳤다. 올해 '지스타'를 빛낸 샛별이라면 'P의 거짓'을 뺄 수 없다. 국산 게임 불모지였던 콘솔 분야에서 출시 전부터 유의미한 행보를 이어가고 있기 때문이다.

'P의 거짓'은 소울라이크(높은 난도를 가진 역할수행게임 하위 장르) 싱글 플레이 액션 역할수행게임이다. 19세기 말 프랑스 벨에포크 시대를 배경으로 고전 피노키오를 잔혹동화로 각색했다. 독특한 콘셉트 덕에 한국 콘솔 게임이 유럽 최대 게임쇼에서 첫 3관왕에 오르는 새 역사도 섰다.

소울라이크 장르는 어려운 게임으로 많이 알려졌다. 이 장르가 'P의 거짓'을 마니아 취향으로 한정 짓는 것은 아닐까. 최지원 PD의 생각은 달랐다. 그는 "소울라이크 장르는 더 이상 마니아 장르가 아니다. GOTY(올해의 게임)라는 최고의 게임을 수상한 장르이기도 하고 높은 판매량을 보여준 작품도 많다. 'P의 거짓'도 출시 후 전 세계 이용자들이 즐겁게 즐기길 바라는 마음에 개발을 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22가 17일 개막한 가운데 관람객들이 네오위즈 부스에서 P의 거짓을 즐기고 있다. /부산=이동률 기자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22'가 17일 개막한 가운데 관람객들이 네오위즈 부스에서 'P의 거짓'을 즐기고 있다. /부산=이동률 기자

고전 동화 '피노키오'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서는 "발매 전 게임 플레이를 하지 않아도 관심이 가는 프로젝트여야 하고 많은 설명을 하지 않아도 쉽게 기억할 수 있는 게임이어야 한다는 것을 가장 큰 방향으로 잡았다"며 "다만 여기서 더 나아가 사람들이 흔히 아는 것과 전혀 다른 방식으로 비틀면 흥미와 관심을 끌어낼 수 있으리라 생각했다"고 했다.

'P의 거짓'에 흥미를 보이는 게이머들은 '피노키오' 원작이 게임에 어떻게 반영됐는가에 관심을 갖는다. 특히 코가 길어지는지에 궁금함을 품는다. 이와 관련, 그는 "원작의 주요 설정 중 하나인 코가 길어지는 부분을 표현하기 위해 개발진이 정말 많은 고민을 했고 'P의 거짓'만의 방식으로 표현하고자 했다. 지금 자세하게 말하기는 어렵고 게임을 통해 꼭 확인 부탁드린다"며 웃었다.

요즘 국내 게임업계의 화두는 콘솔이다. 모바일과 PC로 한정된 수출 영토를 더욱 넓히기 위해 콘솔로 뚜벅뚜벅 걸어가고 있다. 최 PD는 국내 게임사들의 콘솔 게임 시장 진출을 어떻게 보는지 묻는 말에 "매우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고 응원도 하고 싶다"며 "한국의 다른 게임회사들도 그간 쌓은 경험과 개발력을 바탕으로 선의의 경쟁을 펼칠 수 있길 바란다"고 했다.

그가 속한 네오위즈 라운드8 개발 스튜디오가 'P의 거짓'을 제작한 지는 4년째다. 첫 구상을 마치고 본격적으로 개발을 시작한 것으로 따지면 2년 8개월 남짓 됐다. 그사이 개발 동료는 100여 명으로 늘었다. 'P의 거짓'은 내년 여름에 출시된다. 라운드8은 현재 퀄리티를 포함해 마무리 작업을 하고 있다.

shaii@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