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IT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뒤집힌 음악 스트리밍 왕좌…유튜브 뮤직, 멜론 제쳤다
입력: 2022.11.15 11:20 / 수정: 2022.11.15 11:20

유튜브 뮤직 1년 새 이용자 111만 명 늘어난 459만 명
멜론은 같은 기간 52만 명 감소


앱·리테일 서비스 분석 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는 15일 지난 10월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한 음악스트리밍 앱이 유튜브 뮤직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와이즈앱·리테일·굿즈제공
앱·리테일 서비스 분석 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는 15일 지난 10월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한 음악스트리밍 앱이 유튜브 뮤직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와이즈앱·리테일·굿즈제공

[더팩트|최문정 기자] 유튜브 뮤직이 멜론을 제치고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음악 스트리밍 앱 1위에 올랐다.

15일 앱·리테일 분석 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가 만 10세 이상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를 표본 조사한 결과, 지난 10월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한 음악 스트리밍 앱은 유튜브 뮤직으로, 총 459만 명이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그 뒤로는 멜론 454만 명, 지니뮤직 232만 명, 플로 149만 명, 네이버 바이브 106만 명, 스포티파이 54만 명, 카카오뮤직 36만 명, 벅스 32만 명 순이었다.

지난해 10월 대비 사용자 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음악 스트리밍 앱도 유튜브 뮤직이 차지했다. 유튜브 뮤직은 이용자가 전년(348만 명) 대비 올해 111만 명 늘었다. 그 뒤로 네이버 바이브가 작년 10월 83만 명에서 올해 10월 106만 명으로 23만명, 스포티파이가 작년 10월 49만 명에서 올해 10월 54만 명으로 5만 명 증가했다.

반면, 같은 기간 사용자 수가 많이 감소한 음악 스트리밍 앱은 멜론으로 집계됐다. 멜론은 작년 10월 506만 명에서 올해 10월 454만 명으로 52만 명 감소했다.

그 뒤로 지니뮤직이 34만 명, 플로가 34만 명, 카카오뮤직이 20만 명, 벅스가 2만 명 감소했다.

munn09@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