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SK하이닉스, '반도체 기후변화 대응 컨소시엄' 창립 멤버로 가입
입력: 2022.11.07 10:09 / 수정: 2022.11.07 10:09

반도체 업계 기후변화 대응 노력 동참

SK하이닉스가 최근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에서 신설한 반도체 기후변화 대응 컨소시엄에 창립 멤버로 가입했다. /SK하이닉스 제공
SK하이닉스가 최근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에서 신설한 '반도체 기후변화 대응 컨소시엄'에 창립 멤버로 가입했다. /SK하이닉스 제공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SK하이닉스가 전 세계 반도체 업계 차원의 글로벌 기후변화 대응 이니셔티브에 동참한다.

SK하이닉스는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SEMI)에서 신설한 '반도체 기후변화 대응 컨소시엄(SCC)'에 창립 멤버로 가입했다고 7일 밝혔다.

SCC는 반도체 가치사슬 전반에 걸쳐 온실가스를 감축하기 위해 결성된 최초의 글로벌 협의체다. SK하이닉스를 비롯해 소재·부품·장비·제조 등 각 분야를 대표하는 주요 반도체 기업과 글로벌 ICT 기업들이 창립 멤버에 포함됐다.

SK하이닉스는 글로벌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공동 대응 필요성에 공감해 이번 SCC에 동참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SK하이닉스는 온실가스 배출 저감을 위한 방법론, 기술 혁신·커뮤니케이션 활동에 대해 상호 긴밀하게 협력하고,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 실적에 대한 연례 경과 보고를 통해 관리의 투명성을 강화한다. 또 2050년 넷 제로 달성을 목표로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장·단기 목표를 설정하는 등 SCC가 내세운 원칙과 목표를 위해 적극 협력한다는 계획이다.

이방실 SK하이닉스 ESG전략담당 부사장은 "기후변화 대응에 성공하기 위해선 서로 같은 뜻을 가진 파트너들과의 협력이 필수적"이라며 "SCC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반도체 산업 전반의 공동 노력을 강화하고, 궁극적으로 넷 제로 달성을 위한 모두의 여정에 큰 힘이 될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SK하이닉스는 반도체 가치사슬 내 모든 이해관계자와 적극 협력해 지속가능한 반도체 생태계 구축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rocky@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