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대한항공, 10월 인천~부다페스트 노선 신규 취항
입력: 2022.08.31 11:01 / 수정: 2022.08.31 11:01

10월부터 두바이·푸켓·치앙마이 노선 운항 재개

대한항공이 오는 10월 3일 인천~부다페스트 노선을 신규 취항한다고 31일 밝혔다. /대한항공 제공
대한항공이 오는 10월 3일 인천~부다페스트 노선을 신규 취항한다고 31일 밝혔다. /대한항공 제공

[더팩트 | 서재근 기자] 대한항공이 오는 10월 3일 헝가리의 수도 부다페스트에 신규 취항한다고 31일 밝혔다. 인천~부다페스트 노선에는 269석 규모의 보잉787-9 기종이 투입되며 10월 한 달간 주 1회 운항 후 10월 29일부터 주 2회 운항 예정이다.

첫 운항을 시작으로 10월 25일까지 월요일 오전 11시 25분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현지시간 오후 5시 5분에 도착하며, 복편은 화요일 오후 7시 15분 출발해 다음 날 오후 12시 50분에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동계 스케줄로 접어드는 10월 31일부터는 주 2회(월·토요일) 오후 12시 25분 인천공항을 출발해 현지시간 오후 5시 15분 도착하고 복편은 오후 7시 35분 출발 후 다음 날 오후 2시 15분에 도착한다. 단, 10월 29일 항공편은 상기 일정과 차이가 있다.

대한항공은 2020년 2월 부다페스트 노선의 화물기 취항에 이어 이번 여객노선 신규 취항을 통해 유럽노선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동유럽 신시장 개척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대한항공은 여행수요 회복에 발 맞춰 지난 2020년 3월 이후 운항이 중단되었던 중동, 동남아 지역의 주요 노선도 잇달아 재개한다.

먼저, 10월 1일부터 인천~두바이 노선에 운항을 재개한다. 인천~두바이 노선은 주 3회(월·목·토요일) 오후 1시 20분 인천공항을 출발해 현지시간 오후 6시 55분 도착하고, 현지에서 오후 11시 출발해 다음 날 오후 12시 40분 인천공항에 도착한다.

아울러 태국 푸켓도 10월 1일부터 주4회(수·목·토·일요일) 운항을 재개한다. 오후 5시 55분 인천공항을 출발해 오후 10시 푸켓에 도착하며, 복편은 오후 11시 20분 출발해 다음 날 오전 7시 55분에 도착한다.

인천~치앙마이 노선도 10월 1일부터 주4회(수·목·토·일요일) 운항 예정이다. 오후 5시 55분 인천공항을 출발해 오후 9시 30분 치앙마이에 도착한다. 복편은 오후 11시 치앙마이를 출발해 다음 날 오전 6시 25분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해외여행 수요를 다방면으로 검토해 중단된 여객 노선의 운항 재개 및 공급석 확대 등 고객들의 편의 강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likehyo85@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