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상반기 17억3900만 원 받아
입력: 2022.08.16 20:44 / 수정: 2022.08.16 20:44

정유경 사장, 16억8800만 원 수령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올해 상반기 17억3900만 원의 보수를 받았다. /더팩트 DB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올해 상반기 17억3900만 원의 보수를 받았다. /더팩트 DB

[더팩트ㅣ장병문 기자]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이 상반기 17억 원의 보수를 수령했다.

16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정용진 부회장은 올해 상반기 이마트로부터 17억3900만 원의 보수를 받았다. 정유경 신세계 총괄 사장은 신세계에서 16억8800만 원을 수령했다.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과 정재은 신세계그룹 명예회장은 신세계와 이마트로부터 각각 22억5400만 원씩 받았다.

강희석 이마트 대표는 급여 8억1000만 원, 상여 2억6900만 원으로 총 10억7900만 원을 수령했다. 차정호 신세계 사장은 급여 4억6600만 원과 상여 3억7100만 원 등 보수로 총 8억3700만 원을 받았다.

jangbm@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