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자동차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8월 중고차 시장 매물 부족에 거래량↓·시세↑
입력: 2022.08.09 15:46 / 수정: 2022.08.09 15:46

중고차 전체 평균 거래량 전월 대비 10% 줄어

휴가를 가는 사람들이 차량 판매를 미루고, 신차 출고 지연으로 타던 차량을 판매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8월 중고차 시장에서 거래량은 줄고, 차량 시세는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팩트 DB
휴가를 가는 사람들이 차량 판매를 미루고, 신차 출고 지연으로 타던 차량을 판매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8월 중고차 시장에서 거래량은 줄고, 차량 시세는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팩트 DB

[더팩트 | 서재근 기자] 중고차 매물 부족 현상이 이어지면서 거래량은 줄고, 중고차 시세가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AJ셀카가 발표한 8월 온·오프라인 내차팔기 거래현황 자료에 따르면 중고차 전체 평균 거래량은 전월 대비 10% 줄어든 반면, 중고차 전체 평균 시세는 같은 기간 13.6% 상승했다.

특히 경차 매물 부족으로 전월 대비 평균 거래량이 급감하면서 경차 시세 상승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고유가와 소비자 물가 상승이 지속하면서 상대적으로 유지비가 저렴하고 연비 효율이 높은 경차를 구매하려는 사람들은 늘었지만, 판매하려는 사람은 현저히 감소하는 등 수요와 공급의 불균형이 시세 상승으로 이어졌다는 설명이다.

실제 기아의 경차 '레이'와 '더 뉴 레이'는 전월 대비 거래량이 각각 62%, 70% 급감했지만, 시세는 전월 대비 무려 각각 11%, 20% 상승했다.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도 여름 휴가철을 맞아 여행용으로 적합한 SUV를 판매하려는 사람은 줄고, 사려는 사람은 늘어나면서 시세가 오름세를 보였다. 현대자동차(현대차)의 준중형 SUV '올 뉴 투싼'과 기아의 '스포티지 더 볼드'는 전월 대비 거래량이 각각 15%, 44% 감소했으나, 시세는 전월 대비 각각 4%, 10% 상승했다.

고유가와 소비자 물가 상승이 지속하면서, 경차 대비 차량 유지비가 비교적 많이 드는 일부 중·대형 세단 모델은 구매 수요가 줄어 거래량과 시세 모두 내리막 곡선을 그렸다. /AJ셀카 제공
고유가와 소비자 물가 상승이 지속하면서, 경차 대비 차량 유지비가 비교적 많이 드는 일부 중·대형 세단 모델은 구매 수요가 줄어 거래량과 시세 모두 내리막 곡선을 그렸다. /AJ셀카 제공

반면, 고유가와 소비자 물가 상승이 지속하면서, 경차 대비 차량 유지비가 비교적 많이 드는 일부 중·대형 세단 모델은 구매 수요가 줄어 거래량과 시세 모두 하락세를 보였다.

현대차의 중형 세단 '쏘나타 뉴 라이즈'와 준중형 모델 '아반떼 MD'의 거래량은 전월 대비 각각 25%, 15%씩 감소했으며, 시세도 전월 대비 각각 2%, 7%씩 줄었다. 현대차의 준대형 세단 '그랜져 HG'도 전월 대비 거래량과 시세가 각각 23%, 3% 감소했다.

조성봉 오토허브셀카 대표이사는 "휴가를 가는 사람들이 차량 판매를 미루고, 신차 출고 지연으로 타던 차량을 판매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중고차 매물이 빠르게 줄어들고 있다"며 "중고차 시장 내 매물 감소로 중고차 시세가 전반적으로 상승한 만큼 차량 매각을 고민하는 차주가 있다면 가을이 오기 전 지금이 적절한 시기라고 판단된다"고 설명했다.

likehyo85@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