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랩포장 컷팅수박 안 팔아요" 롯데백화점, '식품 위생' 집중 관리
입력: 2022.07.21 17:56 / 수정: 2022.07.21 17:56

식약처 주관 '음식점 위생 등급제' 인증 취득 활동 진행

롯데백화점이 롯데중앙연구소의 하절기 식품관리 매뉴얼에 따라 식품위생법에서 요구하는 기준보다 더 엄격한 수준으로 자체 위생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롯데백화점 제공
롯데백화점이 롯데중앙연구소의 '하절기 식품관리 매뉴얼'에 따라 식품위생법에서 요구하는 기준보다 더 엄격한 수준으로 자체 위생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롯데백화점 제공

[더팩트│최수진 기자] 롯데백화점이 여름철 식품 안전성 확보를 위해 오는 9월까지 본격적인 식품 위생 관리에 들어간다.

21일 롯데백화점은 롯데중앙연구소의 '하절기 식품관리 매뉴얼'에 따라 식품위생법에서 요구하는 기준보다 더 엄격한 수준으로 자체 위생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고 밝혔다.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자칫 발생할 수 있는 식중독 등 식품위생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올 5월부터 하절기 특별관리 기간을 지정하여 식품 위생을 엄격하게 관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올해는 리오프닝 이후 야외 활동이 많아지고 예년보다 무더위가 일찍 찾아온 점을 고려해, 신선식품 및 즉석 조리식품에 대한 판매시간 단축 및 판매중단을 실시했으며, 하절기 주 사용 설비에 대한 세척 및 관리에 각별히 중점을 뒀다.

특히 롯데백화점은 자체적으로 위생 관리를 위한 ‘품질평가사’를 점포별로 운영하여 롯데중앙연구소 식품안전관리 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현장 위생을 관리하고 있으며,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품질평가사와 함께 깨끗한 식품 매장 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초밥, 회덮밥, 샐러드 등에 생연어 원료의 네타·필렛을 사용하지 않고, 자숙조개류 등은 8월 말까지 판매를 금지하거나 '블렌칭(100℃ 1분 이상 가열)'해 판매하고 있으며, 컷팅 수박의 경우에도 단순 랩 포장 상품은 판매를 전면 중단하고 플라스틱 케이스 및 지퍼백을 활용한 상품만 판매하고 있다.

또한 하절기 주요 사용 설비인 제빙기, 블렌더, 아이스빈, 빙삭기, 아이스크림 제조기, 수족관 등에 대해서는 세척 및 소독주기를 단축하고 미생물 분석을 통해 위생상태를 검증하고 있다.

윤우욱 롯데백화점 F&B부문장은 "여름철을 맞아 식품위생 집중관리 체제에 돌입해 식중독 등 식품위생 관련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노력 중"이라며 "롯데백화점을 찾은 고객들이 매장에서 안심하고 상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jinny0618@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