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자동차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기아, 레이 EV를 활용한 PBV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입력: 2022.07.19 09:19 / 수정: 2022.07.19 09:19

10월 16일까지 비즈니스·라이프스타일·커스터마이징 3개 부문 아이디어 접수

기아가 오는 10월 16일까지 레이EV를 기반으로 한 목적 기반 모빌리티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 /기아 제공
기아가 오는 10월 16일까지 레이EV를 기반으로 한 목적 기반 모빌리티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 /기아 제공

[더팩트 | 김태환 기자] 기아가 '레이 EV를 활용한 목적 기반 모빌리티(PBV, Purpose Built Vehicle)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하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아이디어를 접수한다고 19일 밝혔다.

오는 10월 16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공모전은 차량을 사용하는 소비자들의 다양한 니즈를 파악하고, 이를 반영해 새로운 맞춤형 PBV를 개발하고자 마련됐다.

기아는 참여 목적과 대상에 따라 공모 부문을 크게 △비즈니스(차량을 사용해 사업을 펼치는 소상공인 및 스타트업 사업자) △라이프스타일(일상에서 다양한 목적으로 차량을 사용하는 일반인) △커스터마이징(특장 비즈니스 운영 업체) 3개로 나눠 아이디어를 접수한다.

비즈니스·라이프스타일 부문은 다양한 차량 경험을 토대로 내게 필요한 기능을 갖춘 나만의 레이 EV는 어떤 모습일지를 이야기 형식으로 풀어내면 된다. 커스터마이징 부문의 경우, 영상, 입체 도면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레이 EV를 개조한 새로운 모델을 접수 받는다.

기아는 관련 분야 전문가로 심사위원을 구성해 독창성, 실현 가능성, 기대효과 등을 기준으로 10월 중순 예선 심사를 거쳐, 10월 31일 수상작을 최종 선발할 계획이다.

시상은 총 20팀에 이루어지며, 부문별로 △대상 1팀(1000만 원) △최우수상 1팀(300만 원) △우수상 5팀(100만 원)을 선정한다.

비즈니스·커스터마이징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된 팀은 상금 지급 외에도 사업비 제공 등 다양한 맞춤형 지원을 받게 되며, 향후 아이디어의 상품성 및 사업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차량 출시를 검토할 예정이다.

기아 관계자는 "이번 아이디어 공모전은 판매자 중심의 사고에서 벗어나 고객의 의견에 집중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라며 "고객의 아이디어가 직접 실현되는 일련의 과정을 통해 PBV 생태계를 고객과 함께 만들어 나갈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기아는 고객 중심 기업으로서 점차 다양해지는 고객의 요구를 반영해 목적에 맞는 모빌리티 서비스를 유연하게 제공하고자 핵심 미래 사업을 'PBV'로 정했다. 실제 기아는 올해 파생형 PBV 모델인 레이 1인승 밴과 니로 플러스 택시를 출시하고 오는 2025년에는 스케이트보드 플랫폼을 적용한 전용 PBV 모델을 출시할 계획이다.

kimthin@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