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현대모비스, 프랑스 경주용 트랙서 단독 테크쇼…"신기술 27종 소개"
입력: 2022.06.08 11:56 / 수정: 2022.06.08 11:56

14~15일 스텔란티스·르노 대상 신기술 전시와 실차 시연회 진행

현대모비스가 오는 14일부터 15일까지 파리 외곽 지역에 위치한 민간 자동차 경주용 트랙에서 유럽 완성차 업체 스텔란티스와 르노의 구매, 기술개발 임원과 실무진 200여 명을 초청해 단독 테크쇼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사진은 올해 CES 2022에서 현대모비스가 마련한 부스 모습. /현대모비스 제공
현대모비스가 오는 14일부터 15일까지 파리 외곽 지역에 위치한 민간 자동차 경주용 트랙에서 유럽 완성차 업체 스텔란티스와 르노의 구매, 기술개발 임원과 실무진 200여 명을 초청해 단독 테크쇼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사진은 올해 'CES 2022'에서 현대모비스가 마련한 부스 모습. /현대모비스 제공

[더팩트 | 서재근 기자] 현대모비스가 유럽 시장에서 자율주행과 인포테인먼트, 전동화 신기술을 대거 공개, 글로벌 메이저완성차 업체들에 대한 공략에 나선다.

현대모비스는 오는 14일부터 15일까지 프랑스에서 유럽 완성차 업체 스텔란티스와 르노의 구매, 기술개발 임원과 실무진 200여 명을 초청해 단독 테크쇼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테크쇼는 현대모비스가 완성차 고객사를 직접 찾아가 신기술을 선보이는 행사다.

이번 테크쇼는 파리 외곽 지역에 위치한 민간 자동차 경주용 트랙에서 진행된다. 이 트랙은 실제 자동차 경주 행사가 열리는 곳으로 고속주행로, 원선회로, 직선주행로 등이 갖춰져 있다. 자동차 경주용 트랙을 빌려 대규모 기술 행사를 진행하는 것은 현대모비스가 처음이다.

현대모비스는 이번 프랑스 테크쇼에서 양산 적용이 가능한 다양한 신기술을 대거 선보일 예정이다. 또 고객들이 신기술의 실차 성능을 직접 확인할 수 있도록 트랙을 돌며 시연도 진행한다.

현대모비스가 이번 테크쇼에서 소개하는 신기술은 AR HUD, 그릴 라이팅, 스위블 디스플레이, 인캐빈 센싱, 후륜조향시스템 등 모두 27종이다. 현대모비스가 주력하고 있는 자율주행, 전동화, 차량용 인포테인먼트(IVI) 분야 핵심 기술들이 총망라됐다. 품질에 대한 요구 수준이 까다롭고, 전기차와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카 등 친환경차에 대한 관심이 큰 유럽 지역 고객 특성에 맞게 기술을 선별했다.

이번 프랑스 테크쇼는 장기간 계속된 팬데믹을 지나 글로벌 현지 수주 활동에 기지개를 켰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는 평가다. 특히, 이번 행사는 북미 지역을 중심으로 이뤄졌던 해외 수주를 유럽으로 확대해 신규 고객을 확보하기 위한 전략의 일환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현대모비스는 최근 3년간 유럽 지역에서 매년 2배가량의 수주 실적 증가세를 보여왔다. 북미 다음으로 해외 수주 비중이 큰 곳이다. 현대모비스는 이번 테크쇼를 통해 유럽 부품사가 강세인 유럽 자동차 시장에서 신기술 경쟁력과 고객 밀착형 마케팅으로 공격적인 영업, 수주 행보를 이어갈 방침이다.

악셀 마슈카 현대모비스 글로벌OE영업부문장(부사장)은 "유럽 시장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신제품을 중심으로 수주를 확대하고, 다양한 테크 마케팅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likehyo85@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