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부동산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아파트 거주 부담 커져" 서울 빌라 전·월세 거래량 '최고치'
입력: 2022.05.25 15:42 / 수정: 2022.05.25 15:42

1분기 서울 빌라 전월세 거래량 3만1676건…월세만 1만2247건

부동산 정보제공업체 경제만랩이 서울부동산정보광장을 살펴본 결과, 올해 1분기 서울 빌라 전월세 거래량은 3만1676건으로 조사됐다. /더팩트 DB
부동산 정보제공업체 경제만랩이 서울부동산정보광장을 살펴본 결과, 올해 1분기 서울 빌라 전월세 거래량은 3만1676건으로 조사됐다. /더팩트 DB

[더팩트│최수진 기자] 서울 빌라(연립·다세대) 전월세 거래량이 올해 1분기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크게 상승한 서울 주택 매매가격과 대출 규제, 기준금리 인상 등의 영향으로 빌라 전월세 수요가 높아진 결과다.

25일 부동산 정보제공업체 경제만랩이 서울부동산정보광장을 살펴본 결과, 올해 1분기 서울 빌라 전월세 거래량은 3만1676건으로 조사됐다. 이는 서울부동산정보광장이 관련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2011년 이후 1분기 기준으로는 가장 높은 수치다.

또한, 빌라 월세 거래량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올해 1분기 서울 빌라의 월세 거래량은 1만 2247건으로 2011년 이후(1분기 기준) 가장 많은 거래량을 보였다.

서울 25개 자치구 중 빌라 전월세 거래량이 가장 많은 곳은 송파구로 조사됐다. 올해 1분기 송파구의 빌라 전월세 거래량은 4663건으로 확인됐다. 이어 강서구 2539건, 광진구 1881건, 강남구 1867건, 마포구 1846건, 은평구 1803건, 강동구 1798건, 서초구 1704건 등으로 나타났다.

월세 거래량이 가장 많은 자치구는 송파구로, 전월세 거래 4663건 중 2471건이 월세로 나타났다. 이어 강남구 빌라 월세 거래량이 928건, 서초구 785건, 광진구 767건, 마포구 744건 등으로 확인됐다.

서울 빌라 수요 증가세는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새 임대차법이 시행된 지 2년이 도래하는 오는 8월 상당수 집주인들이 4년치 전셋값을 한 번에 반영하거나 월세로 전환하는 과정에서 아파트 전셋값이 올라 비교적 저렴한 빌라를 찾는 사람들이 늘어날 수 있기 때문이다.

황한솔 경제만랩 리서치연구원은 "빌라는 아파트의 대체재이기 때문에 아파트 전세가격이 상승 여파로 빌라 임대차 수요가 늘어날 수 있다"라며 "빌라에서도 전세의 월세화와 함께 가격 상승으로 외곽으로 밀려나는 세입자들이 생길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KB부동산의 주택가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 빌라 평균전세가격은 2억3645만 원으로 지난해 4월(2억2191만 원) 대비 1453만 원 상승했다. 아파트의 평균전세가격은 지난해 4월 6억 1004만 원에서 올해 4월 6억7570만 원으로 1년간 6565만 원 늘었다.

jinny0618@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