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제주항공 "서비스 지표 개선…지난해 피해 접수 최저"  
입력: 2022.05.25 11:35 / 수정: 2022.05.25 11:35

"국내선 지연율 6% 기록"

지난해 제주항공 이용자 백만명당 피해구제 접수 건수는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항공 제공
지난해 제주항공 이용자 백만명당 피해구제 접수 건수는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항공 제공

[더팩트|정문경 기자] 제주항공가 자사 서비스 품질 지표가 계속 개선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국토부에서 발표한 '2021년 항공교통서비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제주항공 이용자 백만명당 피해구제 접수 건수는 가장 낮았고, 국내선 지연율은 2번째로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항공사별 이용객 백만명당 피해구제 접수 건수는 2017년 13.2건, 2018년 8.2건, 2019년 7.6건으로 감소세를 보이다가 코로나19로 항공권 구매취소, 환불 위약금 관련 건수가 늘어난 2020년도엔 22.6건으로 늘었다. 그러나 지난해에는 1.5건이 접수돼 국내 8개 항공사 중 가장 낮아 제주항공의 서비스 품질지수가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항공은 △고객센터의 역량 개선 집중 △고객친화적 정책 등을 서비스 품질지수가 향상된 요인으로 꼽았다.

또 제주항공은 지난해 국내선 운항횟수 총 6만3188편 중 지연횟수 3809편으로 6.0%의 지연율을 보이며 신생 LCC를 제외한 기존 8개 국적 항공사들 중 2번째로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최근 5년간 지연율을 살펴보면 2017년 13.5%, 2018년 15.8%, 2019년 14.3%로 10%대를 유지하다 2020년 코로나19로 운항편수가 줄어들면서 지연율이 4.0%로 크게 줄었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국내선 운항횟수 증가로 공항 혼잡도가 증가하고 실제 운항횟수도 코로나19 이전보다 늘어난 지난해에도 6.0%를 기록하며 코로나19 이전보다 개선된 수치를 보였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지난 2년간 가장 높은 국내선 시장 점유율을 기록한 가운데 국내선 비즈니스 좌석 도입, 탑승순서 세분화 등 끊임없이 새로운 시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jmk0108@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