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금융&증권 >증권 >종목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삼성證 "오스템임플, 지역별 매출 성장 방향성 확고…목표가 14만 원"
입력: 2022.05.25 09:02 / 수정: 2022.05.25 09:02

"횡령 사태 잡음에도 실적 영위 차질 없어"

삼성증권은 25일 오스템임플란트에 대해 경기 재개(리오프닝)으로 인해 대면 마케팅을 강화하는 가운데 선진국과 중국 등 지역별 매출 성장 방향성이 확고해 보인다고 진단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14만 원을 제시했다. /뉴시스
삼성증권은 25일 오스템임플란트에 대해 경기 재개(리오프닝)으로 인해 대면 마케팅을 강화하는 가운데 선진국과 중국 등 지역별 매출 성장 방향성이 확고해 보인다고 진단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14만 원을 제시했다. /뉴시스

[더팩트ㅣ박경현 기자] 삼성증권은 25일 오스템임플란트에 대해 경기 재개(리오프닝)으로 인해 대면 마케팅을 강화하는 가운데 선진국과 중국 등 지역별 매출 성장 방향성이 확고해 보인다고 진단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14만 원을 제시했다.

삼성증권은 올해 초 나타난 내부 직원의 회삿돈 횡령 사태에도 오스템임플란트의 호실적엔 차질이 없었다고 분석했다.

서근희 삼성증권 연구원은 "올해 초 횡령 이슈 발생 이후 지난달 27일 상장 유지와 거래 재개 결정까지 잡음이 존재했지만 같은 기간 1분기 실적은 매출과 영업이익 각각 전년 대비 36.5%, 100.5% 성장을 기록하면서 사업 영위에는 차질 없는 모습을 보여줬다"고 설명했다.

그는 "실적 기준 중국 매출 비중은 25.3%로 올 3월 중순부터 중국 봉쇄가 본격화하며 4월 기준 1선도시(북경, 상해)에서 일부 매출 공백이 나타났다. 하지만 2년 전 극단적 봉쇄에 대한 학습효과로 현지 치과에서 안정적 재고 수준을 추구하면서 실제 타격은 우려 대비 약한 편으로 파악된다"고 분석했다.

서 연구원은 "내수와 미국 법인, 유럽 지역의 경우 2020년 3분기 이후 지속적으로 두 자릿수 이상 성장세를 유지 중"이라며 "리오프닝 강화로 현지 대면 마케팅 강화와 함께 추세가 지속될 전망"이라고 내다봤다.

2분기 실적으로는 매출액 9839억 원, 영업이익 1747억 원을 예상했다. 각각 전년 동기 대비 19.3%, 21.9% 오른 수치다.

서 연구원은 "2분기 실적은 확인이 필요하겠지만 중국 분기별 실적 변동성은 기존 예상 대비 완만할 것으로 추정된다"며 "중국 내 물량기반조달(VBP) 정책은 국공립 병원 중심으로 적용되는 만큼 민간 병원 중심 밸류 세그먼트 시장을 공략하는 국내 업체 실적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일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거래 재개 이후 기관 매도세와 1분기 호실적으로 인한 기대감이 동반되며 높은 변동성을 나타냈다. 이후 중국, 러시아 이슈 및 금리 상승 등 물가상승(인플레이션) 우려감이 반영되면서 거래 정지 전 가격 대비 11.2% 하락한 상황"이라며 "균형 잡힌 지역별 매출 성장 방향성이 뚜렷하다"고 덧붙였다.

pkh@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