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IT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KT, '양방향 문자 서비스'에 지방선거 후보자·유권자 소통 기능 추가
입력: 2022.05.20 11:06 / 수정: 2022.05.20 11:06

유권자, 의견 자유롭게 전달…후보자, 유권자 의견과 민심 파악

KT가 양방향 문자 서비스에 선거 후보자와 유권자가 실시간으로 자유롭게 소통하는 기능을 추가했다. /KT 제공
KT가 '양방향 문자 서비스'에 선거 후보자와 유권자가 실시간으로 자유롭게 소통하는 기능을 추가했다. /KT 제공

[더팩트|한예주 기자] KT는 '양방향 문자 서비스'에 선거 후보자와 유권자가 실시간으로 자유롭게 소통하는 기능을 추가했다고 20일 밝혔다.

양방향 문자 서비스는 기업이나 단체 등에서 PC를 통해 고객과 문자메시지로 실시간으로 대화를 하거나 의사를 전달할 수 있도록 메시징 분야를 디지털혁신(DX)한 '소통 플랫폼'이다. 사용자가 필요에 맞춰서 응답 문구를 지정하거나 문자 안내 시나리오 설정이 가능해 소상공인이나 중소기업, 병원, 공공기관 외에도 최근에는 선거 운동에도 활용되고 있다.

KT는 지난해 11월 양방향 문자 서비스를 출시하고 더 많은 소상공인과 기업, 단제, 공공기관의 요구에 맞춰서 세부적인 기능을 계속 확장 및 발전시켜오고 있다. 최근에는 선거 운동에 양방향 문자 서비스를 사용이 가능하도록 세부적인 기능을 추가했고, 이를 효과적으로 사용하기 위한 지원도 지속 중이다.

KT는 선거 운동 과정에서 후보자와 유권자가 자유롭고 편리하게 소통을 하는 플랫폼을 제공하기 위해 양방향 문자 서비스에 선거 관련 기능을 추가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금까지는 후보자가 선거와 관련한 문자메시지를 보내면 일부 유권자만 답장을 하는 등 소통이 쉽지 않았다. 답장을 한 경우에도 후보자가 발신한 번호에 연동된 휴대전화에만 저장돼 후보자는 문자메시지를 통한 선거 운동에 대한 유권자들의 반응을 한눈에 파악하기 어려웠다.

양방향 문자 서비스를 이용하면 후보자들은 유권자와 더욱 자유롭게 소통을 할 수 있다. 후보자가 양방향 문자 서비스를 통해 유권자에게 인터넷접속주소(URL)가 포함된 문자메시지를 보내면 유권자는 후보자의 문자메시지에 답장을 하거나 해당 URL에 접속해 후보자에게 의견이나 메시지를 등록하면 된다. 유권자 입장에서는 후보자에게 자신의 의견을 자유롭게 전달하는 것이 가능하며, 후보자들은 편리하게 유권자들의 의견과 민심을 파악할 수 있다.

특히 후보자는 양방향 후보자 게시판에 등록된 유권자들의 의견과 제안을 바탕으로 유권자들에게 공약에 대한 설명과 공약 이행 방안 및 계획 등을 자세하게 밝힐 수 있어 제한된 선거 운동 기간을 더 효율적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또 유권자의 목소리를 반영한 향후 정책방향 설정에도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다음 달 1일 치러지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의 후보자 약 1만 명(예비후보자 포함) 중 약 20%가 양방향 문자 서비스에서 제공하는 양방향 후보자 게시판을 통해 유권자들과 소통을 했다.

KT 임건호 Enterprise서비스DX본부 커뮤니케이션플랫폼사업담당 상무는 "양방향 문자 서비스는 기업과 단체가 고객과 가장 효과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플랫폼"이라며 "앞으로도 KT의 메시징 DX 서비스가 고객의 삶을 변화시키고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yj@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