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경제일반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롯데마트, 제타플렉스에 '풋살장' 만든다…차별화 선도
입력: 2022.05.17 17:13 / 수정: 2022.05.17 17:13

약 1300㎡(400여평) 규모…롯데마트 "뻔한 마케팅 없을 것"

롯데마트가 제타플렉스 잠실점 옥상에 약 1300㎡(400여평) 규모의 풋살 경기장을 오픈했다. /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가 제타플렉스 잠실점 옥상에 약 1300㎡(400여평) 규모의 풋살 경기장을 오픈했다. /롯데마트 제공

[더팩트│최수진 기자] 롯데마트가 제타플렉스 잠실점 옥상에 약 1300㎡(400여평) 규모의 풋살 경기장을 만들었다. 소비자와의 소통과 공유가치를 담은 콘텐츠를 강화하기 위한 시도다.

앞서 롯데마트는 제타플렉스 잠실점 리뉴얼 당시 1층의 70% 공간을 할애한 보틀벙커와 함께 다양한 와인을 시음할 수 있는 '테이스팅탭'이라는 파격적인 공간을 선보여 고객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이번에는 '미니축구'라고 불리는 풋살경기장을 오픈한다. 최근 예능프로로 여자축구가 인기를 얻으면서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풋살을 즐기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는 트렌드를 반영했다. 롯데마트는 이처럼 오프라인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콘텐츠로 고객에게 다가가고자 한다.

단순히 물건만 구매하는 콘셉의 대형마트 공간으로는 이커머스와 경쟁하는데 한계가 있어, 고객의 직접적인 참여를 이끌어내고 매장으로의 방문을 유도하면서 체류시간을 늘릴 수 있는 콘텐츠 개발이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제타플렉스 잠실점은 와인 시음공간과 롤러장, 체험중심의 메가스포츠스토어인 데카트론을 운영하고 있으며, 새롭게 풋살경기장까지 선보이는 등 문화와 오락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엔터테인먼트 공간으로 변화하고 있다.

이번에 선보이는 풋살경기장은 KS인증 친환경 인조잔디, LED조명과 지역주민을 배려한 빛가림막 및 안전펜스 등 우수한 품질의 시설물을 갖추고 있다. 또한, 유소년 축구사관학교라고 불리는 대청U12코치진의 교육과정을 적용해 운영상의 질도 높였다. 더불어, KFA(대한축구협회) 인증 체육지도자 코치진과 혹시나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대비해 인명구조 자격증, 스포츠마사지 자격증을 보유한 직원이 상주한다.

제타플렉스 잠실점의 '풋살경기장'에서는 매주 토요일마다 유소년축구교실이 무료공개수업으로 진행되며, 의무휴업일이 아닌 격주 일요일마다 '아빠와 함께하는 축구교실'과 '엄마와 함께 하는 힐링요가 수업'도 진행해 지역주민들과의 소통도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흥노 롯데마트 비식품테넌트 MD(상품기획자)는 "고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콘텐츠로 만족도를 높이면서 매장에서의 체류시간도 늘려나갈 계획"이라며 "뻔한 마케팅에서 벗어나, 생활속에서 함께 할 수 있는 콘텐츠 개발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jinny0618@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