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롯데케미칼, 우수 파트너사 ㈜두본 말레이시아 진출 지원 '결실'
입력: 2022.05.11 11:52 / 수정: 2022.05.11 11:52

롯데케미칼타이탄 말레이 공장 내 두본 생산시설 완공

이대희(왼쪽 두 번째부터) 두본 대표, 황진구 롯데케미칼 기초소재사업 대표, 박현철 롯데케미칼타이탄 대표가 10일 두본 말레이시아 공장 현지에서 개최된 준공식 행사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롯데케미칼 제공
이대희(왼쪽 두 번째부터) 두본 대표, 황진구 롯데케미칼 기초소재사업 대표, 박현철 롯데케미칼타이탄 대표가 10일 두본 말레이시아 공장 현지에서 개최된 준공식 행사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롯데케미칼 제공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롯데케미칼은 우수 파트너사인 석유화학 첨가제 공급업체 ㈜두본이 지난 10일 말레이시아 조호바루에 있는 롯데케미칼타이탄 공장 내 생산시설을 완공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건설한 말레이시아 공장은 2015년 준공한 중국 연태 공장에 이어 두본의 두 번째 해외 생산기지다. 대지면적 1만2000㎡(약 3630평) 규모로 총 사업비 80억 원을 투자해 지난해 착공했다. 고객사인 롯데케미칼이 제공한 자회사 롯데케미칼타이탄 말레이시아 공장 주변 토지를 임차해 건설했다.

두본은 석유화학 업계에서 우수한 기술력으로 소재 국산화에 성공한 기업이다. 자체 개발을 통해 국내에서 사용되는 복합첨가제인 원팩(제품명 폴리녹스)의 80%를 공급하고 있다. 원팩은 플라스틱 소재에 투입되는 산화방지제, 대전방지제 등 각종 첨가제를 하나의 팩에 혼합한 복합안정제로, 기존에는 해외 수입에 의존하던 제품이다.

일본이 최초로 개발한 폴리염화비닐의 안정제 및 스판덱스 원료인 하이드로탈사이트도 두본이 1997년 처음으로 국산화했다. 두본의 지난해 매출액은 830억 원으로, 두본은 2020년 중소벤처기업부의 '글로벌 강소기업 100'에 선정된 바 있다.

롯데케미칼은 2010년부터 두본 제품을 공급받아 합성수지 제품 생산 공정에 투입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매출 확대 및 공동 연구를 통한 맞춤형 제품 개발 등으로 협력 관계를 이어 나가고 있다. 해외 판로 개척과 공장 설립도 지원하고 있다.

두본의 말레이시아 공장 건설 시에는 롯데케미칼타이탄이 핵심 생산설비를 선구매 후 두본에 리스하는 방식으로 제공했다. 전기·산업용수 등 인프라 설비건설 지원, 법률 자문 등으로도 현지 진출에 힘을 보탰다. 공장 완공으로 롯데케미칼은 자회사에서 사용되는 두본의 제품을 현지에서 안정적으로 조달받게 됐으며, 한국에서 수입 시 소요되는 물류, 통관 비용도 절감할 수 있게 됐다.

황진구 롯데케미칼 기초소재사업 대표는 "이번 말레이시아 진출을 계기로 두본이 동남아는 물론 세계 시장을 선도해 나갈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기를 기원한다"며 "롯데케미칼은 미래 성장의 동반자인 두본의 경쟁력 강화와 도약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케미칼은 중소기업의 성장 환경 조성 및 핵심 파트너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자금 지원, 해외 동반 진출, 경영 컨설팅, 기술·인력·교육 지원 사업 등 다양한 상생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rocky@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