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기업 10곳 중 4곳 "새 정부 출범 후 한일 관계 개선될 것"
입력: 2022.04.20 12:00 / 수정: 2022.04.20 12:00

대한상의, 327개사 대상 '새 정부 출범 후 한일 관계 전망' 조사

20일 대한상공회의소 조사 결과에 따르면 기업 10곳 중 4곳은 새 정부 출범 후 한일 관계가 개선될 것이라고 답했다. /남윤호 기자
20일 대한상공회의소 조사 결과에 따르면 기업 10곳 중 4곳은 '새 정부 출범 후 한일 관계가 개선될 것'이라고 답했다. /남윤호 기자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한일 정책 협의 대표단이 방일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대일본 거래 기업들은 교역 증가 등에 대한 기대감이 큰 것으로 조사됐다.

대한상공회의소(대한상의)는 국내 기업 327개사를 대상으로 '새 정부 출범 후 한일 관계 전망'을 조사한 결과, 응답 기업의 45.3%가 '한일 관계가 개선될 것'이라고 답했다고 20일 밝혔다. '변화 없을 것'이라는 응답은 44.0%, '나빠질 것'이란 응답은 10.7%에 그쳤다.

지난해 10월 조사한 '한일 관계 기업 인식 실태'에서 '한일 관계가 개선될 것'이라고 응답한 기업이 12.9%에 불과했다는 점에서 기업들의 기대감이 한층 더 높아진 것을 볼 수 있다.

응답 기업의 절반인 50.4%는 한일 관계 개선 시 '교역 및 투자를 늘리겠다'고 답했다. 특히 현재 일본과 교역 중인 기업(115개사)의 69.5%가 '한일 관계 개선 시 투자를 늘릴 것'이라고 응답했다.

한일 관계에서 가장 시급한 이슈로는 '수출 규제 등 양국 간 무역 마찰 해소'(39.4%)를 가장 많이 꼽았다. '정상회담 등 외교 재개'(30.3%), '경제, 문화 등 민간 교류 확대'(17.1%), '쿼드, CPTPP 등 협의체 가입 이슈'(5.5%), '한일 통화스와프 재개'(2.8%) 순으로 답했다.

양국 관계의 가장 큰 걸림돌로는 '과거사 문제'(57.2%)를 첫손에 꼽았다. '국민 인식 악화'(14.1%), '무역 분쟁'(13.5%), '영토 분쟁'(11.0%), '코로나 등 대외 여건 악화'(2.1%) 등이 뒤를 이었다.

자동차용 배터리를 생산하는 중견기업인 A사는 "중견기업으로서 고객 다변화가 매우 절실한 시점인데, 한일 관계 악화로 인해 일본 측 거래처 확보에 난항을 겪고 있다"며 "한일 관계 회복은 일부 기업에는 생존의 문제"라고 언급했다.

LED제조장비 등을 생산하는 중소제조업체인 B사도 "일본 유통 채널을 통해 어렵게 일본에 진출했으나, 다른 나라와 비교할 때 일본의 매출이 현저히 낮은 상황"이라며 "한일 관계 개선을 통해 일본 판매도 늘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번 조사에서 한일 협력 분야를 묻는 말에는 '반도체 등 공급망 재편에 따른 협력'(48.3%)이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이어 '청년 취업 등 인적 교류 활성화'(19.0%), '미세먼지, 해양오염 등 국제 환경문제 공동 대응'(16.8%), '디지털 전환'(9.8%), '탄소 중립 대응'(6.1%) 순으로 나타났다.

한일 양국 관계 개선을 위한 정책 과제로는 '과거사 및 영토 분쟁 해결'(52.9%)이 꼽혔으며, '반일 감정 등 국민 정서 완화 방안 모색'(22.9%), '정경분리 원칙 견지'(12.5%), '민간교류 재활성화'(10.1%) 등도 제시됐다.

이성우 대한상의 국제통상본부장은 "새 정부 출범 이후 새롭게 쓰일 한일 관계 패러다임에 기업들의 기대감이 큰 것 같다"며 "민간에서도 한일 기업인 간담회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양국의 경제 협력 논의를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rocky@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