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IT >IT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슈퍼노바'로 리마스터링…SKT, '베리매트릭스' 손잡고 글로벌 진출
입력: 2022.04.18 10:32 / 수정: 2022.04.18 10:32

오래된 영상 AI로 리마스터링…"미디어 기술 해외진출 가속"

SKT가 글로벌 보안솔루션 업체 베리매트릭스와 업무협약을 맺고 SKT의 AI기반 미디어품질 개선 솔루션 슈퍼노바를 활용한 리마스터링 콘텐츠 사업에 협력키로 했다고 밝혔다. /SKT 제공
SKT가 글로벌 보안솔루션 업체 베리매트릭스와 업무협약을 맺고 SKT의 AI기반 미디어품질 개선 솔루션 '슈퍼노바'를 활용한 리마스터링 콘텐츠 사업에 협력키로 했다고 밝혔다. /SKT 제공

[더팩트|한예주 기자] SK텔레콤(SKT)의 인공지능(AI) 기반 미디어 품질 개선 솔루션 '슈퍼노바(SUPERNOVA)'가 글로벌 진출에 나선다.

SKT는 글로벌 보안솔루션 업체 베리매트릭스와 '슈퍼노바'를 활용한 리마스터링 콘텐츠 사업에 협력하는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슈퍼노바는 SKT 5대 사업 중 하나인 미디어 사업군을 이끄는 핵심 기술로 AI 딥러닝 알고리즘 기반의 디올디파이(De-oldify) 기술을 통해 오래된 영상이나 음원의 화질을 고화질로 개선하는 솔루션이다.

현재까지 방송(MBC 오래된 콘텐츠 화질 개선), 공공기관(독립기념관 기록물 복원), 스포츠(SK텔레콤 오픈 메타버스 생중계) 등 여러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으며, 지난 2월 스페인에서 열린 MWC22에서는 스마트폰 버전 어플리케이션을 글로벌 고객들에게 처음 선보여 현지 관람객 및 기업들에게 호평을 받기도 했다.

SKT와 슈퍼노바 협력에 나선 베리매트릭스는 세계 최대 콘텐츠 및 어플리케이션 보안 솔루션 공급업체 중 하나로, 중남미 및 유럽의 주요 통신사와 콘텐츠 공급사 등 전 세계 120개국, 1천개 이상의 고객사를 보유하고 있다.

두 회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해외 방송사나 콘텐츠 제작사가 보유한 보유한 구작 콘텐츠를 슈퍼노바 기술로 리마스터링하고 베리매트릭스의 보안 솔루션과 결합해 남미·유럽·아시아 등 글로벌 시장에 공개할 예정이다. 또, SaaS(와 같은 실시간 방송 전용 솔루션도 새롭게 선보일 계획이다.

SKT는 베리매트릭스와 함께 글로벌 콘텐츠 제작 및 유통 사업자를 대상으로 슈퍼노바를 지속 알리는 등 리마스터링 콘텐츠 유통을 확장해 나갈 방침이다. 또 국내 콘텐츠의 해외 시장 진출도 견인해 리마스터링 콘텐츠의 글로벌 유통 성공 사례를 만들어 갈 계획이다.

김혁 SKT 글로벌미디어지원 담당은 "이번 협력을 통해 국내에서 검증된 슈퍼노바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알리기를 기대한다"며 "SKT가 보유한 미디어 기술의 해외 진출을 가속화하고 한류 콘텐츠의 글로벌화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가이어 브존다르 베리매트릭스 부사장은 "베리매트릭스의 보안 제품 및 서비스가 슈퍼노바의 글로벌 진출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길 희망한다"며 "이번 협력을 계기로 양사가 글로벌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좋은 파트너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hyj@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