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HDC현산, 용산역사박물관 준공…"타운비즈니스 본격화"
입력: 2022.03.24 11:13 / 수정: 2022.03.24 11:13

용산철도병원부지 개발사업 첫발…주거복합문화공간 하반기 착공 예정

HDC현대산업개발이 용산철도병원부지 개발사업의 일환인 용산역사박물관 리모델링 공사를 마쳤다고 24일 밝혔다. /HDC현대산업개발 제공
HDC현대산업개발이 용산철도병원부지 개발사업의 일환인 용산역사박물관 리모델링 공사를 마쳤다고 24일 밝혔다. /HDC현대산업개발 제공

[더팩트|이민주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이 용산역사박물관의 리모델링 공사를 완료하며 용산의 과거와 미래를 관통할 용산철도병원부지 개발사업의 첫발을 내디뎠다.

HDC현대산업개발에 따르면 용산구는 전날(23일) 용산역사박물관의 개관식을 열었다. 행사에는 성장현 용산구청장, 박희윤 HDC현대산업개발 개발영업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용산역사박물관은 지난해 4월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용산 역사문화르네상스특구로 지정되어 용산구의 도심역사 거점구축 특수사업으로 추진된 사업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국가등록문화재 제428호인 용산문화박물관의 복원을 위해 수립된 자문위원회의 복원 및 정비계획에 따라 공사를 진행해왔다. 용산역사박물관은 지난해 5월 착공했으며, 철거와 보강 복원, 전시공사 등 대수선공사는 지난달 완료됐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용산역사박물관을 시대를 관통하는 지속 가능한 공간이자 미래의 복합문화공간으로서 박물관과 주거공간, 광장, 리테일 공간이 서로 연결되는 경계가 없는 순환 공간으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HDC그룹은 용산 중심의 '글로벌 도심지구'와 함께 서울 동북권에서 광운대역세권프로젝트를 중심으로 '글로벌 캠퍼스 지구', '글로벌 마이스 지구' 개발을 연계해 서울의 도시경쟁력을 극대화해서 서울과 나아가 한국이 새로운 글로벌시대를 리딩하는 도시와 국가로 재탄생하는 그랜드비전을 그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앞으로 단순히 아파트를 만드는 회사가 아닌 좋은 개발과 운영사업을 통해 지역과 도시를 성장시키는 사회적 디벨로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HDC현대산업개발이 추진하고 있는 용산철도병원부지 개발사업은 용산지구단위계획구역 내 용산구 한강로3가 65-154번지 일대 1만772㎡ 부지를 개발하는 사업이다. 부지 내 용산철도병원 본관은 용산역사박물관으로 리모델링해 용산의 헤리티지를 이어가며, 지하 6층 ~ 지상 최고 33층 621가구 규모로 고품격 주거와 함께 쇼핑, 문화가 융합된 주거복합공간을 조성하게 된다.

지난해 5월 HDC현대산업개발의 부동산투자회사인 (주)에이치디씨아이파크제1호위탁관리부동산투자회사는 국토교통부로부터 용산철도병원부지 개발사업을 위한 영업인가를 받고 사업을 본격화했으며, 인허가 및 행정 절차를 거쳐 하반기 착공할 예정이다.

minju@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