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자동차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기아 EV6, 레드 닷 어워드 제품 디자인 분야 '최우수상' 
입력: 2022.03.22 09:15 / 수정: 2022.03.22 09:15

'유럽 올해의 차·독일 올해의 차·아일랜드 올해의 차' 등 잇따른 수상 쾌거

기아는 전용 전기차 EV6가 독일 노르트하인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주관하는 2022 레드 닷 어워드의 제품 디자인 분야에서 자사 최우수상을 받았다. /기아 제공
기아는 전용 전기차 'EV6'가 독일 노르트하인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주관하는 '2022 레드 닷 어워드'의 제품 디자인 분야에서 자사 최우수상을 받았다. /기아 제공

[더팩트 | 서재근 기자] 기아는 전용 전기차 'EV6'가 독일 노르트하인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주관하는 '2022 레드 닷 어워드'의 제품 디자인 분야에서 '최우수상(Best of the Best)'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iF 디자인상, IDEA 디자인상과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히는 레드 닷 어워드는 1955년 시작됐으며, 매년 제품 디자인,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디자인 콘셉트 등 3개 분야로 나눠 각 부문 수상작을 발표하고 있다.

EV6는 이번 레드 닷 어워드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데 이어 '혁신적 제품' 분야에서도 본상을 수상해 기아 전기차 고유의 디자인 혁신성을 인정받았다.

올해 3월 한국 브랜드 사상 처음으로 '2022 유럽 올해의 차'에 등극한 EV6는 이에 앞서 '2022 아일랜드 올해의 차', '2022 왓 카 어워즈 올해의 차', '2022 독일 올해의 차 프리미엄 부문 1위', '2021 탑기어 선정 올해의 크로스오버' 등을 잇따라 수상하는 쾌거를 달성한 바 있다.

카림하비브 기아디자인담당 전무는 "EV6는 기아 브랜드 최초의 전용 전기차로서, 기존 자동차 디자인의 영역을 넘어선 독창적이고 대담한 미래지향적 디자인이 특징"이라며 "앞으로도 친환경 모빌리티 확대를 향한 브랜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아가 고객의 전기차 경험을 확장하기 위해 마련한 고객 체험 공간인 'EV6 언플러그드 그라운드'는 '실내 건축 및 디자인' 분야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EV6 언플러그드 그라운드는 기아가 서울 성수동에 마련한 320평 규모의 전기차 특화 복합문화공간으로, 고객이 EV6 상품 탐색부터 시승 및 구매까지 한 번에 경험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특히 전기차에 관심 있는 고객들과 MZ세대를 대상으로 전동화 모빌리티를 선도하는 기아의 비전을 제시하고, 미래 모빌리티가 우리 일상 속으로 들어온 모습을 보여주는 디자인 콘셉트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likehyo85@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