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팩트

  • HOME >NEWS >경제 >산업/재계
    • 트위터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인쇄하기
    기사제보
르노삼성, '삼성' 딱지 떼고 '르노코리아'로 새 출발
입력: 2022.03.16 11:16 / 수정: 2022.03.16 11:16

"르노코리아자동차로 사명 변경 절차 돌입"

르노삼성이 새로운 사명을 르노코리아자동차로 확정하고, 2D 디자인의 새로운 태풍 로고를 16일 공개했다. /르노삼성 제공
르노삼성이 새로운 사명을 '르노코리아자동차'로 확정하고, 2D 디자인의 새로운 태풍 로고를 16일 공개했다. /르노삼성 제공

[더팩트 | 서재근 기자] 르노삼성은 새로운 사명을 '르노코리아자동차(Renault Korea Motors, RKM)'로 확정하고, 공식적인 변경 절차에 돌입한다고 16일 밝혔다.

르노삼성은 2020년 8월 삼성과의 브랜드 사용권 계약을 종료했다. 2년간의 유예기간이 지난 오는 8월 4일 이후부터 사명에 '삼성'을 사용할 수 없어 사명 변경 작업을 추진해왔다.

새로운 사명인 '르노코리아자동차'는 르노그룹 및 르노-닛산-미쓰비시 얼라이언스의 일원인 동시에 한국 시장에 뿌리를 둔 국내 완성차 기업으로서의 정체성을 공고히 한다는 의지를 담았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새 사명으로 새로운 출발을 하는 르노코리아자동차는 국내 소비자들의 높은 안목에 부합하도록 제품과 서비스 경쟁력을 재정비하면서 한국 시장에 더욱 집중할 방침이다.

아울러 사명 변경에 따른 2D 디자인의 새로운 태풍 로고도 함께 공개됐다. 새로운 태풍 로고 디자인은 기존 태풍 로고의 특징을 계승하면서도 현대적인 이미지를 살리기 위해 표현을 단순화했다.

르노코리아자동차는 향후 내수 시장에서 친환경차를 중심으로 라인업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이를 위해 길리홀딩그룹과 협력을 통한 내수 및 수출용 친환경 신차 개발 계획을 최근 발표했다.

르노삼성 관계자는 "이달 초 취임한 스테판 드블레즈 신임 대표이사의 다양한 신차 개발 이력도 르노코리아자동차의 새로운 도전이 성공적으로 안착하는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설명했다. 스테판 드블레즈 대표이사는 대학에서 공학을 전공하고 르노 남미시장 차량 개발 총괄 엔지니어, C(준중형)·D(중형) 세그먼트 신차 개발 프로그램 디렉터, 르노그룹 선행 프로젝트 및 크로스 카 라인 프로그램 디렉터 등 여러 신차 개발 프로젝트를 맡아 왔다.

likehyo85@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 네이버 메인 더팩트 구독하고 [특종보자▶]
- 그곳이 알고싶냐? [영상보기▶]
AD
인기기사
  • BIZ & GIRL

    • 이전
    • 다음
 
  • TOP NEWS

 
 
  • HOT NEWS